키움 퓨처스팀 스펜서 감독, 음주운전 자진신고

입력2019년 08월 05일(월) 09:55 최종수정2019년 08월 05일(월) 09:55
키움 히어로즈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의 퓨처스팀 쉐인 스펜서 감독이 4일 오후 음주운전으로 경찰 조사를 받은 사실을 구단에 자진신고했다.

키움 구단은 스펜서 감독의 자진신고 접수를 받은 직후 이 사실을 KBO에 통보했다.

키움은 "주중 경찰조사가 진행 예정인 바, 구체적인 경위는 경찰조사가 진행된 이후 별도로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5일부터 진행되는 퓨처스리그 경기는 감독 대행 체제로 치러진다. 감독 대행은 5일 오전 중으로 선정할 예정이다.

키움은 "경찰조사 결과에 따라 별도 징계위원회를 열어 물의를 일으킨 쉐인 스펜서 감독에게 강력하고 엄중한 책임을 물을 방침"이라며 "무엇보다 프로야구를 사랑하는 팬과 KBO리그 회원사 및 모든 관계자들께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성과보다 성취, 목표보다 목적"…방탄소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기사이미지
'꿈의 무대 입성' 기성용, 3월 바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세계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 뛰고 싶다…
기사이미지
'컴백 D-DAY' 방탄소년단, 축제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오늘(21일) 컴백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