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이형범·오재일, KB국민카드 7월 MVP 선정

입력2019년 08월 07일(수) 10:28 최종수정2019년 08월 07일(수) 10:28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이형범과 오재일이 KB국민카드 7월 MVP에 선정됐다.

두산 베어스는 6일 잠실에서 열린 한화와의 경기에 앞서 팀 자체적으로 선정한 'KB국민카드' 7월 MVP 시상식을 진행했다.

투수 부문에는 이형범, 타자 부문에는 오재일이 각각 선정됐다.

이형범은 7월 7경기에 등판해 3세이브, 평균자책점 1.13으로 호투했다. 8이닝 동안 1자책점(3실점)만 내주며 뒷문을 확실하게 잠갔다.

오재일은 17경기에 출전해 타율 0.349(63타수·22안타) 3홈런 15타점 15득점의 성적을 올렸다. 이 기간 팀내 최고 타율과 장타율(0.635), 출루율(0.434), 최다 홈런을 기록했다.

경기 전 열린 시상식에서는 KB국민카드 박혜경 대리가 두 선수에게 'KB국민 기프트 카드' 100만원권과 축하 꽃다발을 전달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성과보다 성취, 목표보다 목적"…방탄소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기사이미지
류현진 "1회 투구수 많아…다음 등…
기사이미지
'컴백 D-DAY' 방탄소년단, 축제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오늘(21일) 컴백한…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