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스 로드리게스, 차량털이범에게 6억 여 원어치 도둑맞아

입력2019년 08월 13일(화) 09:23 최종수정2019년 08월 13일(화) 09:41
사진=MLB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한 시대를 풍미했던 전 메이저리그 선수 알렉스 로드리게스(44)가 차량털이범에게 50만 달러(약 6억 1000만 원) 상당의 피해를 봤다고 알려졌다.

미국 야후 스포츠 등 현지 언론은 13일(한국시각) "로드리게스가 전날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오라클 파크에서 열린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 필라델피아 필리스전 경기를 해설한 뒤 자신의 차량으로 돌아왔다가 피해 사실을 확인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피해 품목은 "카메라, 노트북, 보석, 가방 등"이라고 전했다.

1994년 시애틀 매리너스에서 프로에 입문한 로드리게스는 2016년까지 메이저리그에 활약한 베테랑 타자다. 2003년과 2005년 최우수 선수(MVP)상을 수상한 바있다. 2007년에도 아메리칸리그 홈런, 타점, 득점, 장타율 1위 차지하며 MVP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현재는 은퇴 후 ESPN 해설가로 활동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구혜선 안재현, 불화→게시글 삭제→HB엔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우 구혜선이 남편 안재…
기사이미지
['조선생존기' 종영] 위기, 그리고…
기사이미지
장성규→김동현, '전지적참견시점'…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장성규와 김동현이…
기사이미지
BJ꽃자, 성매매 사과+일부 해명…정배우 승…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BJ꽃자가 정배우의 폭로를…
기사이미지
'끝내기 안타' 최지만 "동점만 만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동점만 만들자고 생각했다" 끝내기…
기사이미지
'2019 케이월드 페스타', 개막 2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