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극장' 강위 母 "엄마 없는 손녀, 마음 아파" [TV캡처]

입력2019년 08월 14일(수) 08:21 최종수정2019년 08월 14일(수) 08:21
사진=KBS1 인간극장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인간극장' 강위 씨 어머니가 손녀에게 엄마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14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인간극장'에서는 '아빠하고 나하고' 편이 방송됐다. 홀로 딸을 키우는 아빠 '싱글대디' 강위(36)와 기특한 딸 강빛나(8) 부녀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강위 씨는 청주에 계신 어머니를 찾아갔다. 어머니는 "손녀 빛나에게 엄마가 있어야 하는데"라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그는 "저는 아무리 가난하고 힘들었어도 제 자식들은 정말 사랑으로 키웠는데 우리 빛나는 그런 사랑을 못 받는 게 마음 아프다"고 말했다.

어머니는 "아빠가 아무리 잘해도 엄마는 엄마다"라고 덧붙이며 눈물을 보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구혜선 안재현, 불화→게시글 삭제→HB엔터…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배우 구혜선이 남편 안재…
기사이미지
['조선생존기' 종영] 위기, 그리고…
기사이미지
장성규→김동현, '전지적참견시점'…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장성규와 김동현이…
기사이미지
BJ꽃자, 성매매 사과+일부 해명…정배우 승…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BJ꽃자가 정배우의 폭로를…
기사이미지
'끝내기 안타' 최지만 "동점만 만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동점만 만들자고 생각했다" 끝내기…
기사이미지
'2019 케이월드 페스타', 개막 2일…

오늘의 핫 클릭ad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