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S 측 "전효성과 분쟁 종결 아냐, 별도 소송 진행→허위 사실 주장 책임 물을 것" [전문]

입력2019년 08월 14일(수) 13:24 최종수정2019년 08월 14일(수) 13:26
전효성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시크릿 출신 가수 전효성이 TS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분쟁이 종결됐다고 밝힌 가운데, TS엔터테인먼트 측이 이를 반박했다.

14일 TS엔터테인먼트(이하 TS) 측은 전효성과의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소송과 관련해 "별도의 소송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TS 관계자는 "법원의 화해권고결정은 양측 모두 전속계약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상호 확인한 상황"이라며 "계약 해지와 관련한 귀책 사유는 별소를 통해 진행하라는 내용이다"라며 항소심 판결에 관해 설명했다.

이어 TS는 "당사가 전효성과 계약 해지에 이르기까지 전효성이 주장했던 여러 가지 항목 중 '정산자료 미제공' 부분만 인용됐다. '정산금 미지급, 매니지먼트 권한 제 3자 양도, 사전설명 의무 위반, 매니지먼트 의무 불이행'의 나머지 주장은 모두 기각됐고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고 주장했다.

이에 TS는 "계약해지가 이루어지기까지의 귀책 사유에 대한 책임을 묻는 별도의 소송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전효성 측이 주장한 허위 사실에 대해서도 강력한 책임을 물을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이날 오전 전효성 법률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법인 예현 박정호 변호사는 "지난 2017년 9월부터 계속됐던 가수 전효성과 전 소속사 TS 사이의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사건과 관련, 서울고등법원의 화해권고 결정에 대해 양측이 이의를 제기하지 않았다"며 전속계약 분쟁이 종결됐다고 밝혔다.

하지만 TS 측은 분쟁이 끝나지 않았다며 박정호 변호사의 주장을 반박했다. 상반된 양측의 주장 끝에 어떤 결론이 나올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하 TS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TS엔터테인먼트입니다.

전효성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소송 관련 당사의 공식 입장 전달 드립니다.

전효성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소송 관련한 법원의 화해권고결정은 양측 모두 전속계약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상호 확인한 상황으로 계약 해지와 관련한 귀책사유는 별소를 통해 진행하라는 내용입니다.

당사는 전효성과 계약해지를 했으며 계약 해지에 이르기까지 전효성이 1심에서 주장한 여러 가지 항목 중 단 한 부분 '정산자료 미제공' 부분만 인용되었고, 나머지 주장하는 부분 ‘정산금 미지급, 매니지먼트 권한 제 3자양도, 사전설명 의무위반, 매니지먼트 의무 불이행’은 모두 기각됐고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그러므로 당사는 계약해지가 이루어지기까지의 귀책사유에 대한 책임을 묻는 별도의 소송을 진행할 계획입니다.

또한 그동안 전효성 측이 주장한 허위 사실에 대해서도 강력한 책임을 물을 계획입니다.

소속 아티스트를 사랑해주시고 지켜봐 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 드리며, 앞으로도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을 약속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전혜빈 오늘(7일) 의사와 발리 결혼식 "행여…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전혜빈이 결혼 소감…
기사이미지
양준일 30년 앞서간 천재, 韓 짱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슈가맨3'에 등장한 양준일이 연일 포…
기사이미지
"아역 생활, 얌전해야 한다는 강박…
기사이미지
김건모 팬들 성폭행 의혹에 성명문 "사실무…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김건모 팬들이 성폭행 의…
기사이미지
베트남 박항서 감독 "태국전 어려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선수들이 불굴의 정신을 발휘했다" …
기사이미지
"진화, 날 임신시켰을 때 가장 고…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함소원과 진화 부부가 ‘언니네 쌀롱’…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