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재·김시우 "투어 챔피언십에 꼭 출전하고 싶다"

입력2019년 08월 14일(수) 15:18 최종수정2019년 08월 14일(수) 15:18
임성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임성재와 김시우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페덱스컵 플레이오프 2차전 BMW 챔피언십 출전을 앞두고 각오를 다졌다.

임성재와 김시우는 15일부터 미국 일리노이주 머다이나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리는 BMW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이번 대회에는 페덱스컵 랭킹 상위 70위까지 출전한다. 임성재와 김시우는 이번 대회에서 선전을 펼쳐, 랭킹 30위까지 출전권이 주어지는 플레이오프 최종전 투어 챔피언십에 나선다는 각오다.

임성재는 "지난주에 플레이오프를 처음 경험했다. 노던 트러스트에서 공동 38위를 했지만 아쉬움이 남는다"면서 "이번주에는 조금 더 잘해서 마지막 투어 챔피언십에 나가고 싶다"고 각오를 밝혔다.

톱 25위를 1차 목표로 밝힌 임성재는 "(플레이오프를) 즐기기도 하고, 긴장도 된다"면서 "스트레스를 받고 있지만, 이번주는 행복하게 경기를 마무리하고 싶은 마음"이라고 전했다.

임성재는 또 프레지던츠컵 출전에 대한 질문에 "지금은 플레이오프에 더 집중하고 싶은 마음이다. 투어 챔피언십에 꼭 나가고 싶다"고 의지를 굳건히 했다.

한편 김시우는 "컨디션은 좋다. 계속 좋아 지고 있는 것 같다"면서 "이번주에 톱4 안에 들어서 플레이오프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는 것이 목표"라고 전했다.

이어 "현재 컨디션이 좋아서 할 수 있을 것이라는 자신감이 든다. 티샷에서 실수만 없다면, 아이언 샷의 느낌이 지난 몇 주간 좋았기 때문에 코스를 잘 공략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 "'프듀' 제작진 술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에잇디크리에이티브가 '프…
기사이미지
유재석, 위기론 딛고 유산슬 부활까…
기사이미지
2019 MAMA, 日 나고야 홍보…'국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일본 나고야돔을 개최지로 선정해 논란…
기사이미지
'1박2일' 귀환에 日 프라임 시간대 재편, 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1박 2일 시즌4'의 등장으…
기사이미지
베트남 박항서 감독 "태국전 어려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선수들이 불굴의 정신을 발휘했다" …
기사이미지
판타지오 "차인하 사망, 애통한 마…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차인하가 향년 27세의 나이로 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