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대표팀, 일본산 유니폼 대신 국내 브랜드 경기복 입는다

입력2019년 08월 14일(수) 16:41 최종수정2019년 08월 14일(수) 16:41
바둑 국가대표팀 단체사진 / 사진=한국기원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민국 바둑국가대표팀이 일본산 유니폼을 버리고 순수 국내 브랜드 경기복을 입는다.

바둑 국가대표팀(감독 목진석)은 14일 서울 성동구 마장로의 한국기원에서 유니폼 전달식을 갖고 국내 스포츠 브랜드 업체인 자이크로와 유니폼 지원협약을 맺었다.

광복절을 하루 앞두고 열린 후원 전달식에는 자이크로 최창영 대표이사를 비롯해 한국기원 김영삼 사무총장, 프로기사회 손근기 회장, 국가대표팀 목진석 감독과 국가대표 선수단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올해 상반기 바둑 국가대표팀은 유니폼으로 일본 스포츠 브랜드인 데상트 제품을 제작 주문했다. 데상트는 KBO(한국야구위원회) 공식후원업체로 2021년까지 후원계약을 체결한 업체이다. 일본의 무역보복이 일어나기 전이었다. 하지만 최근 한·일 경제전쟁으로 많은 국민이 일본 불매운동에 동참하는 시점에 국가를 대표하는 바둑 선수단이 일본 브랜드의 제품에 태극마크를 다는 것이 옳지 않다고 판단했다.

이에 바둑 국가대표팀의 소식을 접한 국내 스포츠 브랜드 자이크로가 흔쾌히 후원 의사를 밝혀왔다.

새 유니폼을 협찬받은 바둑국가대표팀은 이미 제작된 일본산 데상트 제품을 폐기하지 않고 태극마크만 뗀 채 국가대표선수 개인의 판단에 맡겨 개인적 판단에 따라 사용하도록 했다.

자이크로의 최창영 대표이사는 전달식에서 "자이크로에게 오늘은 바둑이라는 새로운 영역에 첫발을 내딛는 의미가 깊고 감개무량한 날"이라면서 "자이크로가 바둑과 함께 할 수 있도록 도와주신 국가대표 선수단에게 감사드리며 자이크로는 대한민국 바둑계가 활동하는데 있어서 어떻게 지원하면 좋을지 항상 고민하겠다"고 국가대표팀을 응원했다.

국가대표팀 목진석 감독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국내 브랜드 자이크로와 함께하게 돼 기쁘고 국가대표와 자이크로가 세계무대 정상에 같이 서는 날이 올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는 감사 인사와 함께 국가대표 친필 사인 바둑판을 전달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 "'프듀' 제작진 술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에잇디크리에이티브가 '프…
기사이미지
유재석, 위기론 딛고 유산슬 부활까…
기사이미지
2019 MAMA, 日 나고야 홍보…'국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일본 나고야돔을 개최지로 선정해 논란…
기사이미지
'1박2일' 귀환에 日 프라임 시간대 재편, 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1박 2일 시즌4'의 등장으…
기사이미지
베트남 박항서 감독 "태국전 어려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선수들이 불굴의 정신을 발휘했다" …
기사이미지
판타지오 "차인하 사망, 애통한 마…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차인하가 향년 27세의 나이로 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