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차승원 "남자라면 헬로키티+핑크색이죠"

입력2019년 09월 10일(화) 14:54 최종수정2019년 09월 10일(화) 15:07
컬투쇼 차스우언 / 사진=SBS 파워FM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컬투쇼' 차승원이 반전 취향을 드러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배우 차승원 출연했다. 스페셜 DJ로는 코미디언 유민상이 함께했다.

이날 차승원을 향한 청취자들의 목격담이 쏟아졌다. 한 청취자는 "백화점에서 봤다. 카드를 내미는데 분홍색 헬로키티 카드더라"고 말했다.

차승원은 "내 취향이 키티가 아니다. 아마 그때 당시 그 카드를 만들면 뭔가가 있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래도 남자라면 헬로키티랑 핑크색 아니겠냐"고 자신감을 보였다.

이어 또 다른 청취자는 "차승원이 집 앞에서 분리수거를 하는 모습을 봤다. 그렇게 섹시하더라"고 칭찬했다.

이에 차승원은 "내가 어떻게 했는지 모르겠다. 아마 매일 민소매를 입고 다녀서 그런 것 같다"고 미소를 보였다.

그러자 유민상은 "민소매 사이로 근육이 보여서 그런 것 아니냐. 한 번 보여달라"고 말했고, 차승원은 분리수거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잠수' 개리→'음주운전 3OUT' 길 방송 복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리쌍 개리, 길이 동시에 …
기사이미지
슈퍼주니어·방탄소년단→아이즈원…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2020년의 첫 명절이자 연휴인 설이 시…
기사이미지
별들의 귀환→여풍, 2020년 상반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2020년 새해와 함께 드라마 기대작들이…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