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키퍼를 골문으로' 김신욱, 짧은 시간 빛난 존재감

입력2019년 09월 11일(수) 10:45 최종수정2019년 09월 11일(수) 10:45
김신욱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김신욱(상하이 선화)의 존재감이 빛났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10일(한국시각) 오후 11시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에 위치한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투르크메니스탄과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에서 2-0으로 거뒀다.

한국은 전반 12분 나상호의 선취골로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하지만 이후 투르크메니스탄의 밀집 수비를 뚫지 못해 고전했고, 답답한 경기력을 보였다.

벤투 감투 감독은 후반 37분 황의조(보르도) 대신 김신욱을 투입시키며 공격에 변화를 줬다. 처음 벤투호에 승선한 김신욱은 두 번째 경기만에 첫 출전 기회를 잡았다.

이날 김신욱은 추가시간 4분을 포함해 약 12분 정도 그라운드를 누볐다. 그가 모든 역량을 발휘하기에는 긴 시간이 아니었지만, 벤투 감독에게 눈도장을 확실히 찍었다.

김신욱은 후반 추가시간 오른쪽 측면에서 올라온 볼을 향해 높이 뛰었다. 하지만 상대 오라즈무함메도프 마메트 골키퍼도 함께 뛰어올라 볼을 먼저 잡았다. 하지만 김신욱이 골대 쪽으로 날아드는 힘이 강하다 보니 공중에서 김신욱과 몸싸움을 한 골키퍼가 그대로 골문 안쪽으로 넘어졌다. 김신욱의 반칙으로 상황이 종료됐지만, 김신욱은 아시아권 팀을 상대로 강한 피지컬 능력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벤투 감독에게 각인시켰다.

짧은 시간 압도적인 피지컬로 번뜩이는 몸싸움 능력을 선보인 김신욱이 앞으로 벤투호에서 그 역량을 마음껏 발휘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연애의 맛' 시즌2 고주원-김보미·이재황-…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연애의 맛’ 시즌2가 마…
기사이미지
황바울 왜?…'섹션' 출연→간미연 …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가수 황바울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
기사이미지
JTBC, 멜로망스 음원 수익 10억 편…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JTBC가 '슈가맨2' 측이 그룹 멜로망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