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 녀석들: 더 무비' 마동석표 리얼 액션 비하인드

입력2019년 09월 16일(월) 11:32 최종수정2019년 09월 16일(월) 11:32
사진=영화 나쁜녀석들 더 무비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배우 마동석표 리얼 액션 비하인드가 눈길을 끈다.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감독 손용호·제작 CJ엔터테인먼트)가 극 중 명장면 제조기로 활약한 마동석의 액션 비하인드를 16일 소개했다.

OCN 인기 드라마를 영화화 한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이다.

브라운관에 이어 5년 만에 스크린으로 소환된 나쁜 녀석들의 원년 멤버이자 전설의 주먹 박웅철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전투력으로 강력 범죄자들을 단숨에 압도하는 것은 물론, 나쁜 녀석들의 검거작전을 시원한 한방으로 마무리 짓는 해결사의 면모까지 선사한다.

특히 박웅철은 마동석 특유의 타격감 넘치는 액션과 강렬한 존재감을 담아낸 마동석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포문을 열어준 캐릭터로, 이번 작품에서 또 한 번 그 시초를 확인케 하는 그만의 액션 진가를 선보인다.

먼저 극중 초반부에서 박웅철이 혼자 다수의 조직원들을 상대하는 액션이 펼쳐져 영화의 몰입을 단숨에 끌어올리는 가운데, 마동석은 고난도의 장면을 원테이크로 완성해 모든 스탭들을 감탄케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대해 배수홍 프로듀서는 "협소한 공간에서 많은 액션이 벌어지는 장면이다 보니 그날의 촬영 분량은 원테이크 액션뿐이었다. 하지만 촬영이 들어가고 첫 슛 들어갑니다와 촬영 끝났습니다 멘트 사이가 굉장히 짧아서 모두가 놀랐던 기억이 있다. 단 두 번 만에 오케이가 났다"고 전했다.

영화 속 검거작전의 클라이맥스 부분은 실제 인천에 위치한 대형 물류창고에서 촬영됐다. 각기 다른 형태의 공간을 빈틈없이 채우는 마동석의 존재감인 눈길을 끈다. 그는 드넓은 물류창고를 배경으로 범죄자들을 휩쓸어버리는 불도저 같은 활약에 이어, 좁은 복도에서 수십 명에 달하는 범죄자들을 차례로 격파해 나가며 관객을 매료시킨다.

마동석은 "박웅철은 주먹 하나로 서울을 평정했던 시절에 터득한 자신만의 감과 촉으로 악당들의 동선과 그들이 생각하는 것들을 파악하는 인물이다. 강한 자에게 더욱 강하기 때문에 주먹 액션뿐만 아니라 다양하고 과감한 액션들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으며, 손용호 감독은 "마동석이 선보이는 액션은 크다, 세다, 빠르다 이 한 마디로 정의할 수 있다. 누구보다 빠른 속도로 많은 분량의 액션을 완벽하게 소화한 마동석은 그야말로 액션 마스터라 불릴 자격이 있는 배우"라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취재는 깊게 이해는 쉽게"…'꼬꼬무', 유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잘나가던 '꼬리에 꼬리를…
기사이미지
부국제, 스포트라이트 없지만 영화…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 25회 부산국제영화제가 화려한 스포…
기사이미지
'코로나 블루' 달랠 여행 예능, 요…
기사이미지
너도나도 '테스형', '가황' 나훈아의 이름값…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황' 나훈아가 식을 줄…
기사이미지
'손흥민 결승골' 토트넘, 번리에 1…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
기사이미지
"인권 문제" 유승준, 외교부·병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