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김우석·김요한, 첫 띵동에 긴장→높은 인지도에 자신감 [TV캡처]

입력2019년 09월 18일(수) 23:41 최종수정2019년 09월 18일(수) 23:41
김우석 김요한 / 사진=JTBC 한끼줍쇼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한끼줍쇼' 그룹 김우석, 김요한이 높은 인지도에 자신감을 보였다.

18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그룹 엑스원의 김요한, 김우석이 출연해 서울 압구정동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김요한은 첫 띵동을 앞두고 "태권도 시합을 100번 넘게 했는데 그것보다 더 떨린다"고 했고, 벨을 누르고 "'프로듀스X101'에서 엑스원으로 데뷔한 김요한"이라고 조심스럽게 입을 열었다.

이에 집주인은 문을 열고 밖으로 나왔고, 김요한은 "저 누군지 아세요?"라고 물었다. 이에 주민은 "여기는 요한이고, 여기는 우석이다"라고 알아봐 놀라움을 자아냈다.

김우석은 "우리 인지도 있는데?"라고 자신감을 표현했다. 그러나 주민은 "오늘 생일이라서 외식 준비가 돼 있다"라고 거절의 뜻을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軍 복무 중 작품 홍보? 박보검, '군내 영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청춘기록'까지 기억하고…
기사이미지
"취재는 깊게 이해는 쉽게"…'꼬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잘나가던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이야기…
기사이미지
너도나도 '테스형', '가황' 나훈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황' 나훈아가 식을 줄 모르는 인기…
기사이미지
'연이은 논란 후 자숙' 힘찬 VS '열일 후 입…
기사이미지
'32년의 기다림' 다저스, 탬파베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LA 다저스가 1988년 이후 32년 만에 월…
기사이미지
부국제, 스포트라이트 없지만 영화…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 25회 부산국제영화제가 화려한 스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