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권호 왜? '뭉쳐야찬다' 급하차 이유 관심↑

입력2019년 09월 20일(금) 08:50 최종수정2019년 09월 20일(금) 08:50
뭉쳐야찬다 심권호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심권호가 '뭉쳐야 찬다'에서 갑작스럽게 하차해 그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뭉쳐야 찬다'에서 감독 안정환은 선수들에게 공약으로 내걸었던 새 유니폼을 선물했다. 유니폼을 받고 좋아하는 멤버들 사이, 심권호는 보이지 않았다.

이에 안정환은 멤버들에게 "심권호는 개인적인 사정으로 당분간 휴식기를 갖는 걸로 했다"라고 설명했다.

정형돈은 "그럼 선수가 부족한 거 아니냐?"라고 물었고, 안정환은 "선수 보강을 할 수 있으면 하고 없으면 없는대로 꾸려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심권호가 휴식기를 갖게 된 이유에 대해 구체적인 설명이 이어지지 않았다. 사전 공지 역시 없었던 상황에 시청자들은 그 이유를 궁금해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재석보다 비싼" 송가인, 업계 병들이는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바야흐로 '트로트 전성시…
기사이미지
'트롯 대세' 둘째이모 김다비·김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트롯계 신흥 대세' 가수 둘째이모 김…
기사이미지
박막례 할머니 측, 유튜브 과대 광…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인기 유튜버들의 일명 '뒷광고' 논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