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번째 출항 벤투호, 화두는 '북한 원정'…"스리랑카가 먼저다"(종합)

입력2019년 10월 07일(월) 17:40 최종수정2019년 10월 07일(월) 17:40
손흥민 / 사진=DB
[파주=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스리랑카전을 3일 앞두고 있지만,모두의 관심은 평양 원정이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7일 오후2시30분 파주 NFC(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에 소집됐다. 소속팀 일정 탓에 이재성(홀슈타인 킬), 황인범(밴쿠버)을 제외한 23명의 선수들이 모두 모였다.

앞서 지난달 10일 열린 투르크메니스탄과의 1차 원정경기에서 2-0으로 승리한 벤투호는 오는 10일 화성종합스포츠타운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스리랑카, 15일 북한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북한과 2,3차전을 치른다.

경기에 앞서 열린 인터뷰의 초점은 평양 원정에 쏠렸다. 무려 29년 만에 한국 남자축구 대표팀이 평양으로 원정을 떠나는 가운데 월드컵 예선전을 치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평양을 향하는 벤투 감독과 선수들은 "스리랑카전이 먼저"라고 입을 모았다.

먼저 주장 손흥민은 "다들 북한전에만 집중하고 있는 것 같다. 이곳에서 치르는 경기를 잘하고 북한전을 걱정해도 늦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한 경기가 중요한 만큼 눈앞의 경기에 집중하고 싶다. 선수들에게도 그렇게 말해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최약체로 꼽히는 스리랑카에 대해 "약팀은 없다고 생각한다. 똑같이 11명이 경기를 하기 때문에 그 팀을 존중하고 스리랑카도 강한 정신력으로 나설 것이다. 쉽게 얻을 수 있는 것은 없다. 저희가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지 않으면 어려울 것이라고 생각한다.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면 결과도 따라올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약 1년만에 부상을 털고 대표팀에 복귀한 남태희는 "내가 언제 북한을 한 번 가볼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기회가 생겼다. 기대가 된다"고 전했다. 생애 첫 A대표팀에 소집돼 평양 원정에 나서게 되는 이재익은 "솔직히 평양 가는게 무섭다. 잘 살아 돌아왔으면 좋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평양 원정은 출발부터 경기장까지 변수가 많다. 한국 축구 대표팀은 13일 중국 베이징을 경유해 북한으로 입국할 예정이다. 문제는 김일성경기장의 잔디가 천연잔디가 아닌 인조잔디로 깔려 있다는 점이다. 인조잔디가 깔린 평양 김일성경기장은 선수들의 부상이 우려가 높다. 선수들 입장에서도 부담스러울 수 밖에 없다. 하지만 선수들은 전혀 개의치 않았다.

손흥민은 "함부르크 유스 시절에 인조잔디에서 뛰어보고 처음이다. 인조잔디든 천연잔디든 축구는 항상 부상의 위험이 있을 수 밖에 없다. 그런 것을 걱정하기 보다는 우리가 언제 또 이런 경기를 할 수 있을까 싶다. 선수로서 또 하나의 추억을 만들 수 있을 것 같다"고 했다. 남태희도 "어릴때 인조잔디에서 많이 뛰어봤기 때문에 큰 어려움은 없을 것 같다. 쉽지 않은 경기가 될 것 같고 북한에서 경기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힘든 부분을 예상했다. 잘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벤투 감독 역시 "한국 대표팀을 이끌고 평양 원정에 가는 첫 외국인 감독이라고 하는데 처음으로 가는 것이 경기의 변수가 되지 않는다. 선수들고 그렇고 저도 그렇고 중요한 부분이 아니라고 생각한다. 우리 모두는 3일 뒤의 경기만 집중하고 있다. 그리고 나서 북한전을 준비하는게 맞다고 생각한다"고 경계했다. 북한전 관련한 질문에 대해 답변을 거부했다.

벤투호의 두 번째 여정이 시작됐다. 첫 단추를 잘 꿴 한국은 스리랑카전, 북한전 또한 잘 헤쳐나가야 한다. 다만 평양으로 원정을 떠나는 것은 중요하지 않다. 먼저 스리랑카와의 일전에서 어떤 경기력으로 북한의 밀집수비를 극복해 나갈지가 중요하다. 평양 원정은 그 다음 생각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손흥민의 말에 이번 평양 원정에 대한 명쾌한 해답이 있었다. "평양에서 (먹는 것, 보고 싶은 것, 궁금한 것) 하고 싶은 것은 없다. 내가 가서 무엇을 보고 오겠나. 경기를 하러 가는 것이다.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다. 대표팀에 온 선수로 경기 하나만 생각하면서 다녀오고 싶다"고 소신있는 속내를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날 녹여주오', tvN 토일드라마 첫 1%대 추…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날 녹여주오'가 결국 1%…
기사이미지
LPGA·KLPGA 최고 선수들, 부산 기…
[부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출전하…
기사이미지
故설리, 오늘(17일) 비공개 발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가 가족과 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