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존 드래곤X, 드래곤X로 새 출발…새 로고 공개

입력2019년 10월 10일(목) 10:31 최종수정2019년 10월 10일(목) 10:31
사진=드래곤X 팀 로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리그 오브 레전드(이하 LoL) 프로팀 킹존 드래곤X가 FEG 코리아에서 DRX(디알엑스 주식회사)로 이관돼 독립적으로 운영된다고 10일 공식 발표했다. 팀명은 '드래곤X(약칭 DRX)'로 변경된다.

DRX는 국내 투자 유치를 바탕으로 설립됐으며, 이를 통해 안정적인 팀 운영을 계획하고 있다. 또한 연내에 북미 등 국내외 투자를 추가로 유치해 DRX가 한국을 대표하는 명문 게임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전념할 계획이다.

새로운 팀 로고도 공개됐다. DRX의 새 로고는 팀 이름의 'X'를 모티브로 용의 비늘을 형상화한 디자인으로, 여러 갈래의 도전이 하나로 모여 무한한 가능성의 상징인 'X'를 완성한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DRX는 "LoL 팀이 이관되기 전에 발생한 이슈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팀에 애정을 갖고 응원해주신 팬 여러분께 고개 숙여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DRX는 팬 여러분들과 더욱 적극적으로 소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팬과 선수단의 신뢰를 바탕으로 사랑받는 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날 녹여주오', tvN 토일드라마 첫 1%대 추…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날 녹여주오'가 결국 1%…
기사이미지
LPGA·KLPGA 최고 선수들, 부산 기…
[부산=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출전하…
기사이미지
故설리, 오늘(17일) 비공개 발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에프엑스 출신 설리가 가족과 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