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후, 3회초 1타점 적시타…키움 1점차 추격

입력2019년 10월 10일(목) 19:36 최종수정2019년 10월 10일(목) 19:36
이정후 / 사진=방규현 기자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역전을 허용한 키움 히어로즈가 다시 반격에 나섰다.

키움은 10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LG 트윈스를 상대로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준플레이오프(5전3선승제) 4차전을 펼치고 있다.

키움은 1회초 2점을 선취했지만, 1회말 1점, 2회말 3점을 내주며 역전을 허용했다.

하지만 키움도 쉽게 물러나지 않았다. 3회초 2사 이후 김하성의 2루타와 이정후의 적시타를 묶어 1점을 따라갔다.

키움은 이후 박병호의 안타로 2사 1,2루 찬스를 이어갔지만 샌즈가 삼진으로 물러나며 아쉬움을 삼켰다.

한편 키움은 3회 현재 LG를 3-4로 추격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투자금 토한 YG, 빅뱅마저 잃을 위기 '악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말 그대로 악순환이다. Y…
기사이미지
한국-북한 월드컵 예선전, 무관중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과 북한의 월드컵 예선전이 무관중…
기사이미지
"떨어질 것 예상" 이해인, '아이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