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유빈·서어진, 전국체전 골프 남녀부 2관왕

입력2019년 10월 11일(금) 11:17 최종수정2019년 10월 11일(금) 11:17
장유빈 / 사진=대한골프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장유빈(대전)과 서어진(경기)이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골프 남녀 개인전과 단체전 금메달을 목에 걸며 2관왕에 올랐다.

장유빈은 10일 인천 드림파크 골프장(파72)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11언더파 61타를 몰아쳤다. 최종 합계 21언더파 267타를 기록한 장유빈은 2위 김백준(경기)을 3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같은 코스에서 열린 여자 개인전에서는 서어진이 4언더파 68타를 보태 최종 4라운드 합계 22언더파 266타로 홍정민(대전)을 3타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남자 단체전에서는 장유빈이 활약한 대전이 합계 540타로 1위에 올랐다. 경기와 서울은 550타로 동타를 이뤘지만 최종일 3명의 성적 합산에 따라 경기가 2위를 차지했다.

여자 단체전 우승컵은 서어진이 주축이 된 경기 팀(536타)에게 돌아갔다. 서울(545타), 광주(548타)가 그 뒤를 이었다. 단체전은 3명이 출전해 성적이 좋은 2명의 스코어를 합산해 우승팀을 가렸다.

해외부 남자 개인전에서는 박민우(21∙캐나다)가 3라운드 합계 10언더파 206타로 1위에 올랐다. 여자 개인전에서는 김시은(20∙호주)이 합계 23언더파 193타로 우승했다. 남자 단체전에서는 캐나다, 여자 단체전에서는 일본 팀이 각각 정상에 올랐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투자금 토한 YG, 빅뱅마저 잃을 위기 '악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말 그대로 악순환이다. Y…
기사이미지
한국-북한 월드컵 예선전, 무관중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과 북한의 월드컵 예선전이 무관중…
기사이미지
"떨어질 것 예상" 이해인, '아이돌…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