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북한의 호날두' 한광성 맞대결 성사…누가 웃을까

입력2019년 10월 15일(화) 17:14 최종수정2019년 10월 15일(화) 17:14
손흥민 한국 북한전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한국과 북한을 대표하는 에이스들 간의 맞대결이 성사됐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5일 오후 5시30분 평양에 위치한 김일성 경기장에서 북한과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H조 3차전을 치른다. 한국과 북한은 나란히 2승(승점 6)을 기록하며 H조 선두 경쟁을 펼치고 있다.

이날 벤투 감독은 북한전 승리를 위해 손흥민과 황의조에게 공격을 이끄는 역할을 맡겼다. 이에 맞서는 북한은 한광성과 박광룡을 공격진에 포진시켰다.

이로써 '아시아의 간판 축구스타' 손흥민과 '북한의 호날두'로 불리는 한광성과의 맞대결의 성사됐다.

북한의 주전 공격수인 한광성은 2017년 3월 이탈리아 프로팀 칼리아리 칼초에 입단했다. 그해 4월9일 토리노와의 리그 31라운드 경기에서 교체 투입돼 후반 추가시간 5분에 성인 무대 데뷔 골을 신고하며 가능성을 보였다. 2017-18 시즌 세리에 B팀인 페루자로 임대를 떠난 한광성은 빠른 발과 골 결정력으로 전반기에만 7골 3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자신의 실력을 입증했다.

이후 지난 시즌까지 세리에 B에서 활약한 한광성은 올 시즌을 앞두고 이탈리아 명문팀 유벤투스로 임대 합류했다. 이에 한광성은 북한뿐만 아니라 유럽에서도 앞날이 기대되는 선수로 꼽힌다.

손흥민은 의심할 여지 없는 아시아 축구의 간판스타다. 지난해 소속팀인 토트넘에서 공격을 이끌며 47경기 20골을 터뜨렸다. 지난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무대에서 팀을 준우승으로 이끈 장본인이기도 하다. 지난 10일 열린 스리랑카와의 2차예선 2차전에서는 2골을 퍼부으며 대표팀에서도 자신의 존재감을 확실히 알렸다. 그간 국가대항전에서는 다소 아쉬운 모습을 보였던 손흥민이지만, 안방에서 2골을 뽑아내며 반등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이날 선발 명단이 발표되기 전부터 손흥민과 한광성의 만남 여부에 큰 관심이 쏠렸다. 영국 매체 가디언은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한국을 이끌고 북한의 호날두인 한광성(유벤투스)과 만난다"고 전하며 이번 남북 대결에서 눈여겨봐야 할 점은 두 선수 간의 맞대결이라고 말했다.

한국과 북한을 대표하는 축구스타 손흥민과 한광성. 이 중 누가 경기를 마치고 웃음을 지을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無구속X더딘 수사"…핵심 인물 승리, 홀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집단성폭행 사건에 연루된…
기사이미지
'블랙머니' 조진웅의 뜨거운 분노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참으로 한결같다. 언제나 뜨거운 진심…
기사이미지
Mnet 측 "아이즈원·엑스원, 'MAMA…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Mnet이 그룹 아이즈원과 엑스원의 '20…
기사이미지
"그래서 승리는?" 정준영·최종훈 징역 구형…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검찰이 만취한 여성을 집…
기사이미지
한국, 레바논과 0-0 무승부…'답답…
기사이미지
태진아 '김선달' 한복 의상, 한복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한복연구가 박술녀 선생이 가수 태진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