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의 한수: 귀수편'부터 '날씨의 아이'까지, 다채로운 가을 극장가

입력2019년 10월 17일(목) 11:54 최종수정2019년 10월 17일(목) 11:54
사진=각 영화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범죄액션부터 드라마, 로맨스, SF액션까지 올 가을 극장가가 풍성한 장르별 영화들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스핀오프 범죄액션 '신의 한 수: 귀수편', 베스트셀러 원작의 드라마 장르 '82년생 김지영', 판타지 로맨스 '날씨의 아이', SF액션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가 그 주인공이다.

'신의 한 수' 오리지널 제작진이 선보이는 스핀오프 범죄액션 '신의 한 수: 귀수편'은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고 홀로 살아남은 귀수가 냉혹한 내기 바둑판의 세계에서 귀신 같은 바둑을 두는 자들과 사활을 건 대결을 펼치는 영화. 전작 '신의 한 수'에서 독방에 갇힌 태석(정우성)과 벽 넘어 바둑을 두던 의문의 인물이자 귀신의 수를 두는 자로 언급되었던 귀수의 15년 전 이야기로 6인 6색 바둑 고수들의 상상초월 다채로운 바둑 대국과 함께 도장깨기 바둑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마치 만화를 찢고 나온 듯 강렬한 캐릭터와 독특한 스타일의 액션으로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11월 7일 개봉.

10월 23일 개봉될 '82년생 김지영'은 누적 판매 100만 부를 돌파한 동명의 베스트 셀러를 원작으로 한 드라마 장르의 영화로 정유미와 공유가 주연을 맡았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모두가 알지만 아무도 몰랐던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리며 섬세한 배우들의 연기와 깊은 울림을 전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10월 30일에는 판타지 로맨스와 SF액션 두 편이 함께 극장가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일본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의 신카이 마코토 감독의 신작 '날씨의 아이'가 가을 극장가에 로맨스 감성을 더한다. 영화 '날씨의 아이'는 도시에 온 가출 소년 호다카가 하늘을 맑게 하는 소녀 히나를 운명처럼 만나 펼쳐지는 아름답고도 신비스러운 비밀 이야기를 그린 영화. 지난 7월 일본에서 먼저 개봉해 천만 관객을 돌파해 국내 개봉 성적도 기대를 모은다.

돌아온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는 심판의 날 그 후, 미래에서 온 슈퍼 솔져 그레이스와 최첨단 기술력으로 무장한 최강의 적 터미네이터 Rev-9이 벌이는 새로운 운명의 격돌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한국에서 큰 사랑을 받았던 '터미네이터' 1, 2 편의 제임스 카메론 감독이 제작으로 함께 참여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처럼 각자의 개성과 장르로 올 가을 스크린 개봉을 앞두고 있는 작품들이 극장가를 찾는 관객들을 매료시킬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無구속X더딘 수사"…핵심 인물 승리, 홀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집단성폭행 사건에 연루된…
기사이미지
'블랙머니' 조진웅의 뜨거운 분노 …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참으로 한결같다. 언제나 뜨거운 진심…
기사이미지
Mnet 측 "아이즈원·엑스원, 'MAMA…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Mnet이 그룹 아이즈원과 엑스원의 '20…
기사이미지
"그래서 승리는?" 정준영·최종훈 징역 구형…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검찰이 만취한 여성을 집…
기사이미지
한국, 레바논과 0-0 무승부…'답답…
기사이미지
태진아 '김선달' 한복 의상, 한복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한복연구가 박술녀 선생이 가수 태진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