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응수 "가장 좋아하는 후배? 차승원"(미스터라디오)

입력2019년 10월 17일(목) 17:53 최종수정2019년 10월 17일(목) 17:53
김응수 차승원 / 사진=KBS 보이는라디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김응수가 후배 차승원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17일 방송된 KBS 쿨FM '윤정수 남창희의 미스터 라디오'(이하 '미라')에는 '곽철용 신드롬'으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은 배우 김응수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응수는 "같이 작업한 후배 중 차승원이 가장 신사답다"며 "일단 저와 작품을 가장 많이 했고, 언제 봐도 젠틀하다"고 밝혔다.

이어 "차승원 씨도 저를 좋아하고, 저도 차승원 씨를 좋아한다. 그래서 작품을 같이 많이 하게 된 것"이라며 "이 관계가 유지된 것은 서로 젠틀하기 때문"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응수는 "차승원은 말도 잘하고 재밌다. 현장에서도 많은 이야기를 나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프로듀스', 어쩌다 국제적 조롱거리로 전락…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전 시즌 조작 의혹으로 오…
기사이미지
역시 윤시윤, 호구 연기까지 명품 …
기사이미지
'접전: 갑을 전쟁', '웃픈' 사회 향…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짧고 강렬하다. 79분의 러닝타임 안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