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4' 유재환 "다이어트 후 스마트폰 얼굴 인식 안돼" [TV캡처]

입력2019년 10월 17일(목) 23:53 최종수정2019년 10월 17일(목) 23:53
유재환 / 사진=KBS2 해피투게더4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방송인 유재환이 32kg 감량 후 달라진 점을 털어놨다.

17일 밤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오프라인 탑골 가요제’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90년대와 00년대 추억을 소환하는 백지영, 별, 심은진과 작곡가 유재환이 출연했다.

이날 유재환은 "왜 다이어트 했냐"는 질문에 "건강이 너무 안 좋아았다. 온갖 성인병은 다 있었다. 통풍도 있었다. 신발을 못 신을 정도였다. 이대론 안 될 것 같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살 뺴고 나서 엄마가 '내 병 안 옮아줘서 고맙다'고 했다"고 털어놨다.

유재환은 다이어트 후 달라진 점에 대해 "다이어트 후 강아지도 제가 모자 쓰고 오면 외부인인 줄 알고 짓는다.. 내 향이나 체취로 알아볼 때 쾌감이 있다. 스마트폰 얼굴 인식도 28KG 뺐을 떄부터 달라졌다. 진짜 신기한 건 지문도 잘 인식이 안 된다"고 말했다.

이에 믿기지 않는다는 듯 야유가 쏟아졌다. 유재환은 "정말 겪었다"고 반박했다.

조세호는 "발음이 더 뚜렷해졌다"고 말했고, 유재환은 "예전보다 더 차분해졌다"고 털어놨다.

조세호는 "재미도 좀 없어졌다. 특유의 에너지가 있었는데"라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환은 "전 돌아가기 싫어서 요요가 안 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사재기의 꼭두각시"…큐브 홍승성 회장 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음원 사재기 의혹이 가요…
기사이미지
코믹→멜로 다 되는 현빈·손예진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박지은 작가가 판을 깔고, 현빈과 손예…
기사이미지
도깨비도 이긴 '사랑의 불시착', 명…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랑의 불시착'이 시청률과 화제성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