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정미애 "출산 두 달만 '미스트롯' 출연, 힘들었다"

입력2019년 10월 20일(일) 16:15 최종수정2019년 10월 20일(일) 16:15
정미애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컬투쇼' 정미애가 '미스트롯' 출연 당시 고충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트로트가수 정미애가 출연했다.

이날 정미애는 "끊임없이 도전하고 있는 '미스트롯' 멤버 중 가장 아줌마 같은 비주얼을 가진 '미스트롯' 선 정미애"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그는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 출연에 대해 "출산 두 달만에 '미스트롯' 녹화에 들어갔다"며 "진짜 힘들었다. 오디션 볼 때 허리에 담이 와서 노래 부르다가 주저앉을 뻔했다"고 밝혔다.

정미애는 아이들의 반응에 관해 "셋째는 이제 10개월 됐고, 둘째도 4살이라서 엄마가 밖에 나가는지 들어오는지 잘 모른다"며 "첫째는 엄마가 TV에 나오면 좋아한다. 지금 사춘기가 와서 제가 집에서 쉬면 '왜 안 나가냐'고 한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0%→1%대 시청률' KBS 주중극, 솟아날 구멍…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KBS 주중 드라마에 드리운…
기사이미지
손흥민, 박지성 제치고 'PL 최고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이 박지성을 제치고 프리미어리…
기사이미지
빈첸, 故설리·종현 언급 재차 사과…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래퍼 빈첸이 故설리, 종현을 언급한 것…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