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편강배 한·중 바둑국수 초청전, 유창혁 vs 마샤오춘 '추억의 대결'

입력2019년 10월 22일(화) 22:45 최종수정2019년 10월 22일(화) 22:45
사진=한국기원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바둑 팬들을 설레게 한 레전드 매치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50대 기사를 대표하는 한국의 유창혁 9단과 중국의 마샤오춘 9단이 편강배 1라운드에서 격돌한다.

이창호-창하오 9단 등 1970년-2000년대를 풍미한 한·중 바둑 전설들이 오랜만에 한자리에 모였다. 연령대로 본다면 30대 대표 조한승-구리, 40대 대표 이창호-창하오, 50대 대표 유창혁-마샤오춘, 60대 대표 서봉수-녜웨이핑 등 한 시대를 풍미했던 기사들로 양국 진용이 갖춰졌다.

2019 편강배 한·중 바둑국수 초청전 전야제가 22일 오후 5시30분(한국시각)부터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시 란후호텔에서 열렸다.

한‧중 4대4 단체전으로 펼쳐지는 이번 대회는 서봉수-유창혁-이창호-조한승 9단이 한 팀을 이룬 한국 팀과 녜웨이핑-마샤오춘-창하오-구리 9단으로 구성된 중국 팀이 대회 첫 우승컵을 놓고 대결을 펼친다.

전야제 후 만찬장에서 공개된 오더 발표 결과 1국 조한승vs녜웨이핑, 2국 유창혁vs마샤오춘, 3국 서봉수vs창하오, 4국 이창호vs구리의 대결로 2019 편강배 1라운드가 펼쳐진다. 중국은 나이 순으로 1-4장을 배치한 반면, 한국은 다소 변화를 준 오더다.

출전 선수들은 바둑역사에 큰 족적을 남긴 양국의 대표기사로서 과거 명승부를 펼쳤던 추억을 이번 대회에서 재현할 예정이다.

상대전적에서 서봉수 9단은 녜웨이핑 9단과 3승2패, 마샤오춘 9단과 5승4패, 창하오 9단과 3승4패를 기록하고 있으며 구리 9단과는 전적이 없다.

유창혁 9단은 녜웨이핑 9단에게 4승1패, 마샤오춘 9단에게 6승2패, 창하오 9단에게 3승10패, 구리 9단에게 3승2패의 성적을 거뒀다.

이창호 9단은 녜웨이핑 9단과 5승2패, 마샤오춘 9단과 26승6패, 창하오 9단과 28승12패, 구리 9단과 9승7패로, 중국 팀 전원에게 우위를 보이고 있다.

조한승 9단은 녜웨이핑-마샤오춘 9단과는 전적이 없으며, 창하오 9단에게 3승4패, 구리 9단에게 2승10패의 성적을 기록했다.

편강한의원이 타이틀 스폰서를 맡고 중국위기협회가 주최하는 2019 편강배 한·중 바둑국수 초청전의 우승팀 상금은 40만 위안(6700만 원), 준우승팀 상금은 30만 위안(5000만 원)이며 제한시간은 각 1시간, 1분 초읽기 1회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설리 남자친구 사칭' BJ "나는 댄서, 춤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설리의 남자친구라며 거짓…
기사이미지
호란 이혼 과정 고백 "가장 사랑했…
기사이미지
나비 결혼 소감 "책임감 갖고 지혜…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나비가 결혼 소감을 전했다. 나비는…
기사이미지
대성 소유 불법 건물 철거中 강남경찰서 '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그룹 빅뱅 멤버 대성이 소…
기사이미지
김하성 이어 김현수도 '쾅'…김현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현수가 국제대회 첫 홈런을 신고했다…
기사이미지
'전지적 참견 시점' 테이 햄버거집…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테이와 햄버거…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