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 윌 헌팅' 감독 "방탄소년단 지민과 작업하고파" [ST@할리웃]

입력2019년 10월 24일(목) 13:45 최종수정2019년 10월 25일(금) 10:53
굿 윌 헌팅 방탄소년단 지민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영화 '굿 윌 헌팅' 구스 반 산트 감독이 그룹 방탄소년단(BTS) 지민에 러브콜을 보냈다.

영국 현지 매체 아이디는 23일(현지시각) 구스 반 산트 감독이 인터뷰 도중 지민을 언급한 사실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구스 반 산트 감독은 '같이 일하고 싶은 배우가 있느냐'라는 질문에 "그는 배우가 아니다"라고 단호히 대답했다.

이어 "가끔 내가 좋아하는 평화로운 느낌을 가진 사람들을 보게 된다. 지금 내게 평화로운 느낌을 주는 사람은 방탄소년단 지민"이라며 "나도 지민의 사진을 찍고 싶다. 그건 아마 미래의 얘기일 것"이라고 말했다.

구스 반 산트 감독은 지난 1985년 단편영화 '말라 노체'로 데뷔했으며 사진작가로도 활동 중이다. 이어 '굿 윌 헌팅' '사이코' 등을 연출했으며 지난 2003년 칸 국제영화제에서 '엘리펀트'로 감독상을 수상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놀면 뭐하니?' 싹쓰리 이효리 눈물 + 유재…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혼성그룹 싹쓰리의 데뷔 …
기사이미지
'보이스트롯' 기대되는 이유? 김창…
기사이미지
[단독] “반성은 커녕 거짓말 유감…
[스포츠투데이 김지현 기자] 본지는 지난 9일 배우 신현준(52)의 동…
기사이미지
'온앤오프' 미초바 빈지노 예능 최초 동거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스테파니 미초바와 빈지노…
기사이미지
'18세 돌풍' 김주형, KPGA 프로 최…
기사이미지
한서희, 벗어나지 못한 '마약 늪'……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결국 마약의 늪에서 헤어나오지 못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