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 "고메스 부상, 손흥민 잘못 아냐…손흥민 울고 있다"

입력2019년 11월 04일(월) 07:31 최종수정2019년 11월 04일(월) 07:31
안드레 고메스와 손흥민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의 잘못이 아니다"

델레 알리(토트넘)가 안드레 고메스에게 부상을 입힌 뒤 퇴장당한 손흥민을 변호했다.

토트넘은 4일(한국시각) 영국 리버풀의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에버턴과의 원정경기에서 1-1로 비겼다.

이날 손흥민은 알리의 선제골을 돕는 등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다. 하지만 후반 33분 고메스에게 무리한 백태클을 시도했고, 이는 고메스의 심각한 부상으로 이어졌다.

처음에는 경고를 생각했던 심판은 고메스의 부상 상태를 보고 레드카드를 꺼냈다. 손흥민도 고메스의 부상에 정신적으로 큰 충격을 받은 모습이었다. 오히려 에버턴 선수들이 손흥민을 위로해줄 정도였다.

알리도 손흥민을 위로했다. 알리는 경기 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보고 싶지 않았다. 고메스가 빨리 회복하기를 바란다. 손흥민은 망연자실하며 눈물을 흘렸다. 손흥민의 잘못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손흥민은 내가 만난 사람 중에서 가장 좋은 사람 중 한 명이다. 그는 고개도 들지 못하고 굉장히 많이 울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토트넘은 이날 무승부로 3승4무4패(승점 13)를 기록, 11위에 머물렀다. 에버턴은 3승2무6패(승점 11)로 17위에 자리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건모, 독 된 콘서트 강행…남은 콘서트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가…
기사이미지
박항서 감독, 베트남 축구 새 역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축구 역사에 또…
기사이미지
양준일 30년 앞서간 천재, 韓 짱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슈가맨3'에 등장한 양준일이 연일 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