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야 최강자 김재웅, 원챔피언십 데뷔 확정

입력2019년 11월 05일(화) 10:45 최종수정2019년 11월 05일(화) 10:45
사진=Felix Chiang 제공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김재웅(26)이 원챔피언십(ONE Championship) 첫 경기를 치른다. 종합격투기 데뷔 7년 만에 메이저대회를 경험한다.

8일 김재웅은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리는 원챔피언십 102번째 메인 대회 제3경기(페더급)로 에밀리오 우루티아(33·미국)와 맞붙는다.

김재웅은 "열심히 준비한 만큼 불태우고 오겠다. 좋은 결과를 가지고 돌아오겠다. 많이 응원해달라"고 원챔피언십 데뷔 소감을 밝혔다.

챔프 출신의 자존심이 충돌한다. 김재웅이 TFC 페더급 챔피언 출신이라면 우루티아는 싱가포르FC 밴턴급 챔피언을 지냈다. 종합격투기 전적은 김재웅이 9승 3패, 우루티아는 11승 7패다.

우루티아는 원챔피언십 데뷔 2연승 후 3연패에 빠졌다. 김재웅이 대한민국 종합격투기 경량급 재야의 최강자라는 명성대로 싸워준다면 승리를 기대할만하다.

TFC는 여성 스트로급 챔피언 장웨이리(30·중국) 등 UFC 파이터 8명을 배출한 한국 종합격투기 단체다.

김재웅은 "나를 알릴 수 있는 경기를 소화하며 좋은 경험을 했다"며 6승 2패를 기록한 TFC 시절을 회상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故 구하라 유족, 최종범 실형에도 검찰에 상…
기사이미지
권민아, AOA 지민 저격? 멤버 괴롭…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권민아가 전 소속 그룹 AOA 멤버…
기사이미지
안지영↔우지윤 SNS 언팔, 볼빨간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볼빨간사춘기 안지영과 전 멤버 …
기사이미지
아야세 하루카·노민우 결혼설 반응, 한국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일본 톱배우 아야세 하루…
기사이미지
'손흥민 1도움' 토트넘, 셰필드에 …
기사이미지
이영지, '밈' 창조하는 19살 신예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래퍼 이영지의 행보가 예사롭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