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경민·박민우 선발 라인업 복귀…박병호 오늘도 4번 [프리미어 12]

입력2019년 11월 08일(금) 18:06 최종수정2019년 11월 08일(금) 18:06
박민우 / 사진=DB
[고척=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허경민과 박민우가 선발 라인업에 복귀했다. 박병호는 부진 탈출에 도전한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대표팀은 8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쿠바와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 12 예선 C조 서울 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펼친다.

한국은 지난 6일 호주를 5-0, 7일 캐나다를 3-1로 제압하며 2승을 기록하고 있다. 또한 이날 낮 펼쳐진 호주와 캐나다의 경기에서 호주가 승리하면서, 쿠바전 결과와 관계 없이 슈퍼라운드 진출을 확정지었다.

하지만 쿠바전을 소홀히 여길 수는 없다. 슈퍼라운드에서는 예선 라운드에서 같은 조였던 팀과의 경기를 치르지 않고, 예선 라운드 결과를 반영한다.

만약 한국이 쿠바에 승리한다면 조 1위로 슈퍼라운드에 진출하며, 1승을 안고 슈퍼라운드를 경기에 임할 수 있다. 반면 쿠바에 진다면 조 2위가 되며 1패를 안고 슈퍼라운드를 시작해야 한다.

슈퍼라운드 1, 2위가 결승전에 직행하는 점, 또한 이번 대회에서 대만, 호주보다 좋은 성적을 거둬야만 2020 도쿄 올림픽 본선행 티켓을 획득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면, 쿠바전 승리가 반드시 필요하다.

한국은 전날 김경문 감독이 예고한대로 잠수함 투수 박종훈을 선발투수로 내세웠다. 박종훈은 올 시즌 28경기에 등판해 144이닝을 소화하며 8승11패 평균자책점 3.88의 성적을 거뒀다. 지난 푸에르토리코와의 평가전에서는 3이닝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쿠바 타자들에게는 생소한 스타일인 박종훈이 김경문 감독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타선에서는 박민우(2루수)와 김하성(유격수)이 테이블세터에 포진한다. 이정후(지명타자)와 박병호(1루수), 김재환(지명타자)은 중심 타선에 포진한다. 양의지(포수)와 김현수(좌익수), 민병헌(우익수), 허경민(3루수)이 뒤를 받친다.

박민우와 허경민이 선발 라인업에 복귀한 가운데, 부진에 빠진 박병호가 반등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한편 쿠바는 로엘 산토스(중견수)-세자르 프리에토(2루수)-유리스벨 그라시알(우익수)-알프레도 데스파이네(지명타자)-요다니스 사몬(1루수)-프레드리히 세페다(좌익수)-알렉산더 아얄라(3루수)-요스바니 알라르콘(포수)-에리스벨 아루에바루에나(유격수)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 선발투수는 요시마르 카우신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서효림, 김수미 며느리 된다…정명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서효림이 오는 12월…
기사이미지
'설리 남자친구 사칭' BJ "나는 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설리의 남자친구라며 거짓 영상을 올렸…
기사이미지
대성 소유 불법 건물 철거中 강남경…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그룹 빅뱅 멤버 대성이 소유한 강남 건…
기사이미지
TRCNG 우엽 태선 "룸살롱 제의·폭언" vs T…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TRCNG 멤버 우엽과 …
기사이미지
벤투호, '세계 최강' 브라질에 0-3…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벤투호가 세계 최강 브라질의 높은 벽…
기사이미지
호란 이혼 과정 고백 "가장 사랑했…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