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훈 무실점' 한국, 쿠바 꺾고 조 1위 슈퍼라운드 진출(종합)

입력2019년 11월 08일(금) 22:02 최종수정2019년 11월 08일(금) 22:07
박종훈 / 사진=방규현 기자
[고척=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이 쿠바를 완파하고 조 1위로 슈퍼라운드에 진출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대표팀은 8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 12 예선 C조 서울 라운드 쿠바와의 3차전에서 7-0으로 승리했다.

이미 경기 전 슈퍼라운드 진출을 확정지었던 한국은, 서울 라운드 마지막 경기를 승리로 장식하며 조 1위로 슈퍼라운드에 올랐다.

반면 쿠바는 호주, 캐나다와 나란히 1승2패를 기록했지만 TQB(Team Quality Balance)에서 호주에 밀려 탈락의 쓴맛을 봤다. 세 팀 가운데 TQB에서 가장 앞선 호주는 2패로 대회를 시작했지만, 이날 캐나다를 꺾은데 이어 한국이 쿠바를 잡아주면서 극적으로 슈퍼라운드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박병호는 2안타 1타점, 김하성은 1안타 2타점으로 타선을 이끌었다. 김재환과 이정후, 김현수, 양의지도 각각 1안타 1타점을 보탰다. 마운드에서는 선발투수 박종훈이 4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고, 차우찬과 이영하, 고우석, 하재훈, 이승호가 이어 던지며 5이닝 무실점을 합작했다.

쿠바 선발투수 요시마르 커슨은 1+이닝 2실점에 그치며 패전의 멍에를 썼다.

한국은 1회말 상대 실책과 폭투, 이정후의 볼넷으로 1사 1,2루 찬스를 잡았다. 하지만 중심 타자 박병호와 김재환이 범타로 물러나며 무득점에 그쳤다.

그러나 한국은 두 번째 기회는 놓치지 않았다. 2회말 양의지의 몸에 맞는 공과 김현수, 박민우의 볼넷으로 안타 없이 2사 만루를 만든 뒤, 김하성의 적시타로 2점을 선취했다.

마운드에서는 박종훈의 활약이 돋보였다. 박종훈은 1회를 제외하고는 매 이닝 주자를 내보냈지만 뛰어난 위기관리 능력을 발휘하며 4회까지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순항하던 한국은 5회초 박종훈이 선두타자 에리스벨 아루에바레나에게 안타를 허용하자, 곧바로 불펜진을 가동했다. 차우찬이 0.2이닝을 막았고, 뒤 이어 이영하가 마운드에 올라 5회를 마무리 지었다.

위기 뒤에는 다시 기회가 찾아왔다. 한국은 5회말 김하성의 볼넷과 이정후의 몸에 맞는 공으로 1사 1,2루를 만들었다. 이어 박병호, 김재환의 연속 적시타와 양의지의 희생플라이, 다시 김현수의 적시타로 4점을 뽑으며 6-0으로 달아났다.

기세를 탄 한국은 6회말에도 이정후의 적시 2루타로 1점을 추가하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이후 고우석과 하재훈, 이승호가 각각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은 한국은 7-0 승리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서효림, 김수미 며느리 된다…정명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서효림이 오는 12월…
기사이미지
'설리 남자친구 사칭' BJ "나는 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설리의 남자친구라며 거짓 영상을 올렸…
기사이미지
대성 소유 불법 건물 철거中 강남경…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그룹 빅뱅 멤버 대성이 소유한 강남 건…
기사이미지
TRCNG 우엽 태선 "룸살롱 제의·폭언" vs T…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TRCNG 멤버 우엽과 …
기사이미지
벤투호, '세계 최강' 브라질에 0-3…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벤투호가 세계 최강 브라질의 높은 벽…
기사이미지
호란 이혼 과정 고백 "가장 사랑했…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