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측 "승리 '버닝썬 게이트' 조사? 계속 검토 중"

입력2019년 11월 14일(목) 12:01 최종수정2019년 11월 14일(목) 12:01
승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정준영과 최종훈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징역이 구형된 가운데, 그룹 빅뱅 출신 승리의 '버닝썬 게이트' 수사에도 관심이 집중됐다.

서울중앙지검 측은 14일 스포츠투데이에 승리의 '버닝썬 게이트' 수사 진행과 관련해 "계속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앞선 13일 오후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9부(강성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검찰은 정준영에게 징역 7년, 최종훈에게는 5년을 구형했다.

이들은 이른바 '정준영 단톡방'을 통해 여성들과 성관계한 영상을 불법 촬영해 공유했을 뿐만 아니라 지난 2016년에는 대구에서 여성을 만취시키고 집단 성폭행한 혐의를 받았다.

두 사람의 징역 구형과 함께 대중은 사건의 전신인 승리에게 시선을 돌렸다. 앞서 경찰은 승리의 '버닝썬 게이트'를 수사하는 과정에서 '정준영 단톡방'의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를 발견했다.

하지만 모든 사건의 출발점이 됐던 승리는 정준영, 최종훈과 달리 상황이 한결 나은 모양새다. 승리는 '버닝썬 게이트'와 관련해 성매매, 성매매 알선,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 식품위생법 위반 등의 혐의로 여러 차례 경찰 소환조사를 받은 바 있다.

검찰은 5월 승리에 대한 구속영장을 법원에 청구했지만, 기각됐다. 당시 서울중앙지법 신종열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승리의 버닝썬 횡령 혐의에 대해서는 다툼의 여지가 있지만, 성매매 알선 혐의에 대해서는 증거인멸 우려가 없다고 설명했다.

이후 약 약 6개월여 동안 승리에 대한 수사는 별다른 결론을 내지 못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역시 여전히 수사 중이라며 말을 아끼고 있는 상황이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탈YG 양현석" 씨엘, 이토록 우아한 정의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YG엔터테인먼트'를 벗은…
기사이미지
"음원사재기 업체들, 수 억원대 요…
기사이미지
펭수로 뜬 EBS, 최영수→박동근 '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캐릭터 펭수로 뜬 EBS가 박동근 최영수…
기사이미지
엎친 데 덮친 김건모, 명확한 해명이 필요할…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김건모가 성폭행 의…
기사이미지
박항서 감독의 2년, 베트남 축구 역…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축구의 역사를 …
기사이미지
김건모, 독 된 콘서트 강행…남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가수 김건모가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