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없는 보스' 이하율 "감옥 신 찍으며 착하게 살아야겠단 생각"

입력2019년 11월 14일(목) 16:27 최종수정2019년 11월 14일(목) 16:27
사진=영화 얼굴없는 보스 스틸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얼굴없는 보스' 이하율이 캐릭터에 대해 소개했다.

14일 서울 용산구 한강로동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얼굴없는 보스'(감독 송창용·제작 좋은하늘) 언론시사회에는 송창용 감독을 비롯한 주연배우 천정명 이시아 이하율 김도훈이 참석해 영화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얼굴없는 보스'는 피도 눈물도 없는 냉혹한 건달 세계, 멋진 남자로 폼나는 삶을 살 수 있을거란 일념으로 최고의 자리까지 오른 보스가 끝없는 음모와 배신 속에 모든 것을 빼앗길 위기에 처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 '미스 마: 복수의 여신', '제3의 매력' 등을 통해 훤칠한 비주얼과 연기력으로 대중에 눈도장을 찍은 배우 이하율은 '얼굴없는 보스'에서 의리 넘치는 비운의 제2보스 박태규 역을 맡아 열연했다.

이하율은 "태규 역할이 너무나 매력적이었다. 저 역시 여태까지 보여 드렸던 모습과는 다른 장르의 역할이라 매력을 느꼈다"고 밝혔다.

그는 "남자 냄새를 낼 수 있고 과묵함에서 느껴지는 남자들만의 세계를 하고 싶었는데 태구가 그런 인물이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하지만 감옥 신에 대해선 "정말 착하게 살아야겠단 생각을 했다. 벽이 너무 높아서 중압감이 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11월 21일 개봉.


[스포츠투데이 한예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반성은 커녕 거짓말 유감” 신현준…
[스포츠투데이 김지현 기자] 본지는 지난 9일 배우 신…
기사이미지
아야세 하루카·노민우, 열애설 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노민우와 일본 유명 배우 아야세…
기사이미지
"건강하게 돌아오겠다" 권민아, 폭…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한 차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