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포토] 배지현 '시아버지와 포옹'

입력2019년 11월 14일(목) 17:39 최종수정2019년 11월 14일(목) 17:39
[인천공항=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LA다저스 류현진 아내 배지현 아나운서가 1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시부모님과 포옹하고 있다.

올 시즌 29경기 182⅔이닝을 소화한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은 평균자책점 2.32로 호투했다.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낮은 평균자책점을 기록했고 아시아 선수 최초로 해당 타이틀을 따냈다. 2019.11.14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놀면 뭐하니?' 싹쓰리 이효리 눈물 + 유재…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혼성그룹 싹쓰리의 데뷔 …
기사이미지
'보이스트롯' 기대되는 이유? 김창…
기사이미지
[단독] “반성은 커녕 거짓말 유감…
[스포츠투데이 김지현 기자] 본지는 지난 9일 배우 신현준(52)의 동…
기사이미지
'온앤오프' 미초바 빈지노 예능 최초 동거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스테파니 미초바와 빈지노…
기사이미지
'18세 돌풍' 김주형, KPGA 프로 최…
기사이미지
한서희, 벗어나지 못한 '마약 늪'……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결국 마약의 늪에서 헤어나오지 못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