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핀현준, 링거 투혼 "6시 공연인데 큰일" [스타엿보기]

입력2019년 11월 16일(토) 09:24 최종수정2019년 11월 16일(토) 09:24
팝핀현준 / 사진=팝핀현준 인스타그램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겸 공연예술가 팝핀현준이 링거 투혼을 불태웠다.

팝핀현준은 15일 자신의 SNS에 "큰일이다. 6시 공연인데"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병원 침대에 누워 링거를 맞고 있는 팝핀현준의 모습이 담겼다.

팝핀현준의 해시태그에 따르면 감기에 걸린 그는 컨디션이 좋지 않아 공연 전 링거를 맞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한편 팝핀현준은 최근 어머니, 아내 박애리와 함께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 출연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20 소리바다 어워즈', 방역까지 철저했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2020 소리바다 어워즈'가…
기사이미지
비, 유튜브 개설에 폭발적 인기 '안…
기사이미지
엄정화→나문희·신민아, 영화계 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계 여풍이 본격적으로 불기 시작했…
기사이미지
'여성 혐오 논란' 기안84, 이쯤 되면 논란8…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쯤 되면 '논란84'다. 웹…
기사이미지
'3연속 우승 도전' 대니얼 강, 스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대니얼 강(…
기사이미지
KBS 몰카 개그맨, 혐의 모두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