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터즈 측 "리더 민지, 활동 불만족→탈퇴" [전문]

입력2019년 11월 19일(화) 10:25 최종수정2019년 11월 19일(화) 10:25
버스터즈 민지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그룹 버스터즈의 리더 민지가 활동 불만족을 이유로 탈퇴한다.

18일 소속사 마블링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멤버 민지양의 부모님은 약 2개월 전부터 현재 활동에 불만족을 표하며 탈퇴 의사를 밝혀왔다"고 전했다.

이어 "당사는 개인 스케줄 진행을 위해 노력해왔고, 각 멤버들의 캐릭터에 맞는 배역이나 기타 활동을 분배해왔다. 이에 민지 또한 패션위크 참여, 드라마 조연 캐스팅 등을 진행하였으나 요구에 충족하지 못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당분간 스케줄은 4인 체제로 진행되며, 신멤버 공개 시기에 대하여 논의 중"이라며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놀라셨을 팬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드리며, 이와 관련한 추측성 내용의 유포는 자제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향후 버스터즈와 민지의 앞날을 위해 따뜻한 격려와 응원 부탁드리겠다"는 당부의 말이 함께 이어졌다.

버스터즈는 2017년 싱글 '내꿈꿔'로 데뷔했으며 7월 미니앨범 '핑키 프로미스(Pinky Promise)'를 발표하며 왕성하게 활동 중이다.

이하 마블링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마블링입니다.

먼저, 버스터즈를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죄송하단 말씀 전합니다.

멤버 민지양의 부모님은 약 2개월 전부터 현재 활동에 불만족을 표하며 탈퇴 의사를 밝혀왔습니다.

당사는 개인 스케줄 진행을 위해 노력해왔고, 각 멤버들의 캐릭터에 맞는 배역이나 기타 활동을 분배해왔습니다. 이에 민지 또한 패션위크 참여, 드라마 조연 캐스팅 등을 진행하였으나 요구에 충족하지 못했던 것 같습니다.

당사는 부모님의 의견을 존중해 탈퇴 시기를 논의하였으며, 팬 분들과 충분히 인사할 시간을 갖는 것이 최선이라 생각했습니다.

당초 부모님과 협의 하에 11월 말에 탈퇴 사실을 알리고, 메이크스타 팬미팅과 12월 14일 2주년 콘서트를 통해 팬 분들과 작별인사 하는 시간을 갖기로 계획했습니다.

하지만, 민지의 부모님은 갑작스럽게 더 이상의 활동이 불가하다는 의사를 밝혀왔고, 당사는 추가적인 매니지먼트 진행이 어려울 것으로 판단돼 조건 없이 계약해지 했습니다. 이에 부득이하게 서면으로 소식을 전하게 된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당분간 스케줄은 4인 체제로 진행되며, 신멤버 공개 시기에 대하여 논의 중입니다. 갑작스러운 소식으로 놀라셨을 팬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드리며, 이와 관련한 추측성 내용의 유포는 자제해 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향후 버스터즈와 민지의 앞날을 위해 따뜻한 격려와 응원 부탁드리겠습니다.

더욱 성장한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건모, 독 된 콘서트 강행…남은 콘서트도…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성폭행 의혹에 휩싸인 가…
기사이미지
박항서 감독, 베트남 축구 새 역사…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항서 감독이 베트남 축구 역사에 또…
기사이미지
양준일 30년 앞서간 천재, 韓 짱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슈가맨3'에 등장한 양준일이 연일 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