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이병헌 "하중우와 버디 무디 형식, 훈훈함 有"

입력2019년 11월 19일(화) 11:43 최종수정2019년 11월 19일(화) 11:43
백두산 이병헌 하정우 / 사진=방규현 기자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백두산' 배우 이병헌이 극 중 하정우와의 훈훈한 '케미스트리'를 예고하며 관객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19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는 영화 '백두산'(감독 이해준·제작 덱스터픽쳐스)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이해준 감독, 김병서 감독, 배우 이병헌, 하정우, 전혜진, 배수지가 참석했다.

이날 이병헌은 "그동안 여러가지 장르를 해왔다고 생각하는데 재난 영화는 처음"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재난영화에서 놓칠 수 없는 스릴, 긴장감이 영화 안에서 전반적으로 흐르기 때문에 시나리오를 읽을 때 단숨에 읽을 수 있는 재미가 있었다"며 작품을 선택한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병헌은 "특히 하정우란 배우와 함께 버디 무비 형식의 훈훈함이 있는 영화라 기대가 된다"면서 만족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백두산'은 남과 북 모두를 집어삼킬 초유의 재난인 백두산의 마지막 폭발을 막아야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병헌, 하정우, 마동석, 전혜진, 배수지가 출연하고 이해준, 김병서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12월 개봉.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