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박진영 편 아이비 출연 "호랑이 선생님 앞 긴장돼" [TV스포]

입력2019년 12월 07일(토) 14:24 최종수정2019년 12월 07일(토) 14:24
아이비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아이비가 '불후의 명곡' 박진영 편에 출연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박진영 편 2부에서는 뮤지컬 배우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는 아이비가 오랜만에 가수로 무대에 올라 눈길을 모은다.

이날 녹화에서 아이비는 “과거 발라드 가수로 데뷔를 준비하던 중에 우연히 전설 박진영의 눈에 발탁되며 댄스 가수를 해보는 게 어떻겠냐” 는 제의를 받았고 그때부터 장르를 전향하게 됐다는 데뷔 비하인드를 전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아이비는 올해 데뷔 15년 차를 맞이했지만 “오랜만에 호랑이 선생님 같았던 박진영 앞에서 노래하려니 떨린다”며 긴장한 모습을 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한편, 아이비는 선미의 데뷔곡 ‘24시간이 모자라’를 선곡, 섹시 디바의 귀환을 알리는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로 관객은 물론 출연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다고.

돌아온 섹시 디바 아이비의 ‘24시간이 모자라’ 재해석 무대는 7일 저녁 6시 5분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박진영 편 2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