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트와이스 지효, 공항서 부상…무질서한 촬영 탓" [전문]

입력2019년 12월 09일(월) 07:58 최종수정2019년 12월 09일(월) 07:59
트와이스 지효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그룹 트와이스 지효가 다리 부상을 당하며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질서 유지를 당부했다.

JYP는 8일 트와이스 홈페이지에 "금일 김포국제공항 입국 중, 무질서하고 과도한 사진 촬영으로 아티스트가 넘어져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공항 출입국 심사 후 아티스트를 따라오는 행위는 블랙리스트 규정에 따라 공식적으로 금지돼 있으며, 이를 위반할 경우 추후 공개방송 및 기타 모든 활동에 참여가 불가능하다. 또 이런 문제가 반복될 경우, 법적인 조치를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안전과 관련된 문제는 아티스트뿐 아니라 팬, 일반인과도 직결된 사항이다. 공식석상에선 반드시 질서를 지켜주길 바란다. 나아가 비공식 스케줄을 따라다니는 등 금지 행위를 자제해 달라. 이 또한 법적 조치를 검토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트와이스는 일본 일정을 마치고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입국 과정에서 팬들은 트와이스를 보기 위해 몰렸고, 멤버 지효가 넘어졌다. 이에 멤버들은 지효를 부축해 공항을 빠져나갔다.

◆ 이하 JYP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E입니다. 금일 김포국제공항 입국 중, 무질서하고 과도한 사진 촬영으로 아티스트가 넘어져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공항 출입국 심사 후 아티스트를 따라오는 행위’는 블랙리스트 규정에 따라 공식적으로 금지되어 있으며, 이를 위반할 경우 추후 공개방송 및 기타 모든 활동에 참여가 불가합니다. (TWICE 블랙리스트 공지 참고)

또한 이러한 문제가 반복될 경우, 법적인 조치를 받을 수 있으며, 반복적으로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 경우에 대해 법적 조치를 검토 중임을 알려 드립니다.

안전과 관련된 모든 문제는 아티스트 뿐만 아니라 팬 여러분들 및 일반 분들과의 안전과도 직결되는 사항입니다. 이에 공식석상에서는 반드시 질서를 지켜주시길 바랍니다. 나아가 비공식 스케줄을 따라다니는 등의 금지 행위를 자제해주시길 바랍니다. 자사는 이러한 금지 행위의 발생을 상시 인지하고 있으며 법적으로 문제시되는 사례에 대한 법적 조치 또한 상시 검토하고 있음을 함께 알려드립니다.

소속사로서 아티스트의 안전을 위해 최선의 조치를 기울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동주→김응수, 진솔한 주제+재미까지 다 …
기사이미지
'잠수' 개리→'음주운전 3OUT' 길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리쌍 개리, 길이 동시에 방송에 복귀하…
기사이미지
슈퍼주니어·방탄소년단→아이즈원…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2020년의 첫 명절이자 연휴인 설이 시…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맨발의 '블랙스완' 첫 무대→애…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제임…
기사이미지
"자리 노리는 사람 많다" 송유진도…
[의정부=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이 자리를 뺏기지 않도록 열심…
기사이미지
별들의 귀환→여풍, 2020년 상반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2020년 새해와 함께 드라마 기대작들이…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