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사회 공헌 활성화 위한 업무제휴 협약 체결

입력2019년 12월 10일(화) 14:20 최종수정2019년 12월 10일(화) 14:20
사진=삼성 라이온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10일 한국자산관리공사(온비드)와 사회 공헌 활성화를 위한 업무제휴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선수들이 실제 입은 유니폼, 선수애장품, 경기기념구 등을 한국자산관삼성 리공사에서 운영하는 온비드 홈페이지에 공매하고, 수익금 전액을 지역사회 및 사회공헌 활동 프로그램에 활용하는 등 다양한 내용을 담고 있다.

실제 지난 5월과 6월에 진행됐던 롯데 자이언츠와의 클래식시리즈때 선수들이 착용했던 올드유니폼을 공매했고, 수익금 전액을 대구 지역 일대 취약계층에게 연탄과 이불을 배달하는 사회공헌 활동에 쓴 바 있다.

삼성 라이온즈와 한국자산공사는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일회성이 아닌 지속 가능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협약식은 2020시즌부터 본격적으로 진행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