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동' 염정아 "박정민, 대세 이유 알 것 같아"

입력2019년 12월 10일(화) 16:25 최종수정2019년 12월 10일(화) 16:25
시동 염정아 박정민 /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염정아가 모자 역할로 호흡을 맞춘 박정민을 향해 애정을 드러냈다.

10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는 영화 '시동'(감독 최정열·제작 외유내강) 언론배급시사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배우 박정민과 정해인, 염정아, 최성은과 최정열 감독이 참석했다. 배우 마동석은 최근 외화 '이터널스' 촬영으로 불참했다.

극 중 염정아는 갑자기 집을 나간 아들 택일 때문에 속이 끓는 엄마 정혜 역할을 맡아 새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이날 염정아는 캐릭터에 대해 "아들 택일에게 유일한 가족이다. 방황하는 아이지만 항상 그립고 신경을 쓴다"고 소개했다.

또 염정아는 "박정민이 대세인 이유를 알 것 같다"면서 "굉장히 똑똑하고 분석이 정확한 배우다. 여러가지로 좋은 모습을 많이 봤다. 꼭 다시 호흡하고 싶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18일 개봉 예정.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