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협, 저연차·저연봉 선수 위한 트레이닝 캠프 운영

입력2019년 12월 10일(화) 17:00 최종수정2019년 12월 10일(화) 17:00
사진=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로고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회장 이대호)가 저연차·저연봉 선수들을 대상으로 내년 1월6일부터 2주간 대한선수트레이너협회와 함께 제주도 서귀포시에서 시즌 중 부상예방과 경기력 향상을 위한 비활동기간 트레이닝 캠프를 운영한다.

선수협은 제주도 서귀포시의 후원과 대한트레이너협회의 지원을 받아 서귀포시의 선수 전용 트레이닝 센터(400평 규모), 실내외 야구장 등의 시설에서 실시한다. 트레이닝 프로그램의 구성 및 운영에는 김용일 코치(전 LG, LA 다저스 류현진) 및 스티브 홍(스포츠 사이언스)을 비롯해 현직 프로야구단 선수트레이너 10여명이 재능기부로 참여한다.

선수협은 저연차, 저연봉 선수들의 비활동기간 자율훈련을 지원해왔다. 이번 서귀포 트레이닝 캠프 역시 그 일환으로서 서귀포시, 대한선수트레이너협회와 함께 보다 쾌적한 운동환경과 전문적인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에는 김용일 코치를 비롯한 현역 구단 선수트레이너들이 참가해 직접 선수들의 훈련을 도우며, 전지훈련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부상예방 트레이닝과 선수들의 개인별 트레이닝 루틴을 만드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저연차·저연봉선수들은 별도의 트레이닝 비용 없이 숙식비만으로 좋은 환경이 갖춰진 서귀포 트레이닝 캠프를 통해 부상예방 능력과 경기력의 바탕인 운동능력 향상에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