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타·살라 연속골' 리버풀, 후반전 2-0 리드 [챔피언스리그]

입력2019년 12월 11일(수) 04:17 최종수정2019년 12월 11일(수) 04:17
사진=챔피언스리그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리버풀이 득점포를 가동했다.

리버풀은 11일 오전 2시55분(한국시각)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레드불 아레나에서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E조 6차전 잘츠부르크와의 경기를 치르고 있다.

리버풀은 0-0으로 맞선 후반 12분 사디오 마네가 앤드류 로버트슨의 패스를 받은 뒤 왼쪽 측면을 허물었다. 이어 중앙으로 크로스를 올렸고 케이타가 이를 침착하게 처리해 선취골을 터뜨렸다.

기세를 탄 리버풀은 후반 13분 모하메드 살라가 역습 상황에서 골키퍼를 제친 뒤 오른발 슈팅으로 잘츠부르크의 골 망을 흔들었다.

리버풀은 연속골에 힘입어 후반 19분 현재 2-0으로 리드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