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이슬 19점' KEB하나은행, BNK에 71-58 승리

입력2019년 12월 11일(수) 23:29 최종수정2019년 12월 11일(수) 23:29
사진=WKBL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KEB하나은행이 BNK 썸을 제압했다.

KEB하나은행은 11일 부산 BNK센터에서 열린 하나원큐 2019-2020시즌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BNK와의 원정 경기에서 71-58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KEB하나은행은 4승6패를 기록하며 4위를 유지했다. BNK는 2승8패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KEB하나은행의 강이슬은 19점을 올리며 팀 승리의 주역이 됐다. 신지현은 11점 5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뒤를 받혔다.

BNK의 외국인 선수 단타스는 17점 12리바운드로 골밑을 책임졌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양 팀은 전반 치열한 공방전 끝에 37-37로 우열을 가리지 못했다.

팽팽한 흐름을 깬 것은 KEB하나은행이었다. 3쿼터 고아라, 신지현, 마이샤가 득점 행진에 가세하며 49-39로 달아났다.

기세를 탄 KEB하나은행은 4쿼터 BNK의 득점을 묶은 뒤 백지은과 강이슬이 3점포를 작렬해 65-50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승기를 잡은 KEB하나은행은 이후 안정적인 경기 운영으로 점수 차를 유지하며 승리를 따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