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스카이스포츠 "손흥민 퇴장, 선택의 여지 없었다"

입력2019년 12월 23일(월) 07:30 최종수정2019년 12월 23일(월) 07:30
손흥민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선택의 여지가 거의 없었다"

손흥민(토트넘)의 퇴장에 대한 영국 현지 언론의 평가다.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각)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0라운드 첼시와의 홈경기에서 0-2로 졌다.

이날 패배로 토트넘은 7승5무6패(승점 26)를 기록, 7위에 머물렀다. 반면 첼시는 10승2무6패(승점 32)로 4위를 유지했다. 두 팀의 승점 차는 6점으로 벌어졌다.

이날 손흥민은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지만, 별다른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후반 17분 첼시 수비수 안토니오 뤼디거를 발로 가격하는 행위를 해 퇴장을 당했다. 올해에만 벌써 세 번째 퇴장이다.

전반전에 2골을 허용한 토트넘은 후반 들어 손흥민의 퇴장으로 수적 열세에까지 몰리며 무기력한 패배를 당했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경기 후 양 팀 선수들의 평점을 발표했다. 손흥민은 4점을 받았다.

이 매체는 "뤼디거를 걷어차 퇴장을 당하기 전에는 특별히 두드러진 모습을 보이지 않았다"면서 "손흥민의 행동은 악의적이라기보다 심술궂은 행동이었을지 모른다. 하지만 그의 행동은 VAR에 선택의 여지가 거의 없었다"며 손흥민의 퇴장이 정당한 것이었다고 평가했다.

토트넘에서는 무사 시소코가 8점으로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고, 에릭 다이어, 세르쥬 오리에, 크리스티안 에릭센은 손흥민과 같은 4점에 그쳤다.

한편 첼시에서는 윌리안과 메이슨 마운트가 9점을 받았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軍 복무 중 작품 홍보? 박보검, '군내 영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청춘기록'까지 기억하고…
기사이미지
"취재는 깊게 이해는 쉽게"…'꼬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잘나가던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이야기…
기사이미지
너도나도 '테스형', '가황' 나훈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황' 나훈아가 식을 줄 모르는 인기…
기사이미지
'연이은 논란 후 자숙' 힘찬 VS '열일 후 입…
기사이미지
'손흥민 결승골' 토트넘, 번리에 1…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
기사이미지
부국제, 스포트라이트 없지만 영화…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 25회 부산국제영화제가 화려한 스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