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진영, '야차' 출연 확정…설경구·양동근과 호흡 [공식입장]

입력2019년 12월 31일(화) 13:20 최종수정2019년 12월 31일(화) 13:20
갓세븐 박진영 영화 야차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 '야차'(가제)에 캐스팅된 그룹 갓세븐 겸 배우 박진영이 설렘 가득한 출연 소감을 전했다.

31일 박진영은 소속사를 통해 '야차' 출연 소감을 전했다.

먼저 그는 "훌륭한 감독님, 존경하는 선배님과 함께 작업할 수 있게 돼 정말 영광이다. 선배님들의 연기를 보는 것만으로도 배움이 될 것 같아 설레지만, 한편으로는 그분들 앞에서 연기할 생각에 긴장도 된다. 하지만 최선을 다해 작품에서 맡은 한 부분을 잘 채워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영화 '야차'는 스파이들의 최대 접전지 중국 선양에서 ‘야차’로 불리는 국정원 선양지부장과 그곳으로 특별 감찰을 나선 검사가 만나며 벌어지는 긴장감 100%의 첩보 액션물이다.

특히 설경구가 국정원 선양지부장이자 해외공작 전담 블랙팀 팀장, 박해수가 법대로 살다 선양으로 좌천된 서울중앙지검 소속 검사 역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박진영은 설경구가 이끄는 블랙팀의 막내 정대로 분해 관객을 만난다. 이 밖에 양동근, 이엘, 송재림 등 쟁쟁한 배우들이 '블랙팀' 멤버로 합류해 환상의 라인업을 완성했다.

탄탄한 액션 연출이 돋보인 영화 '프리즌'의 나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또 한 번 웰메이드 액션 무비의 탄생을 예고한다.

박진영은 2012년 KBS2 '드림하이2'를 시작으로 JTBC '사랑하는 은동아', SBS '푸른 바다의 전설', 영화 '눈발', tvN 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까지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력을 뽐내왔다.

주연작인 영화 '눈발'로 '제17회 전주국제영화제'에 초청됐으며, 데뷔 후 처음으로 더빙에 참여한 애니메이션 '프린세스 아야'로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했다.

깊이감 있는 눈빛의 소유자인 박진영은 전작인 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대역 없이 고난도의 액션 장면을 소화하는 등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로 주목받은 바 있다.

감정 연기와 액션 신 모두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박진영이 '야차'를 통해 충무로 블루칩으로 떠오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홈타운' 작가='미투 논란' 조현훈 감독 "숨…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tvN 수목드라마 '홈타운'…
기사이미지
'국가대표 와이프' 한다감→한상진…
기사이미지
'금의환향' 최경주 "우승해서 더욱…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 최초로 미국프로골프(PGA) …
기사이미지
[단독] 'D.P.' 신승호, 차기작은 드라마 '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신승호가 드라마 '환…
기사이미지
"코로나19에 노출 안 돼" SF9 영빈…
기사이미지
린아·민효린 임신→부모된 황신영…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최근 연예계에 스타들의 임신, 출산 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