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엠 측 "한승우·빅톤, 엑스원 해체 관련 악의적 비방 고소" [전문]

입력2020년 01월 08일(수) 17:47 최종수정2020년 01월 08일(수) 17:54
한승우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가 한승우와 관련한 악성 게시물 작성자를 고소한다.

8일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는 빅톤 공식 팬카페를 통해 한승우를 비롯한 빅톤 멤버들의 향후 활동 계획과 아티스트의 법적 보호와 관련해 공지했다.

플레이엠 측은 "엑스원(X1)의 해체가 결정됨에 따라 당사는 한승우 군이 재도약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며 "팬 분들과도 적극 소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엑스원의 활동 및 해체 과정 등과 관련해 온라인상에서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는 한승우를 비롯한 빅톤 멤버들에 대한 인신공격,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등 악성 게시물 사례를 다수 확인했다. 당사는 이와 같은 악의적인 비방 행위 사례를 취합해 법무법인을 통한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있으며,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최우선으로 두고 강경한 조치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따가운 질책은 저희에게 보내주시되, 아티스트들에게는 따뜻한 응원만을 보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리겠다"고 덧붙였다.

▲플레이엠 공식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의 소속 아티스트인 한승우를 비롯한 빅톤의 멤버 6인(강승식, 허찬, 임세준, 도한세, 최병찬, 정수빈)에 대한 향후 활동 계획과 아티스트의 법적 보호와 관련하여 말씀드립니다.

최근 보도된 바와 같이 그룹 엑스원(X1)의 해체가 결정됨에 따라, 당사는 한승우 군이 재도약할 수 있도록 다방면의 활동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팬 분들과도 적극 소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

무엇보다 '프로듀스 X 101' 방송 이후 엑스원 활동 기간까지 1년 가까이 쉴 틈 없이 달려온 한승우 군 본인이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하고, 추후 구체적인 활동 방향 및 계획 역시 아티스트와의 충분한 대화를 통해 순차적으로 결정해 나갈 예정입니다. 엑스원의 활동 기간 동안 애써주신 스윙엔터테인먼트 분들과 엑스원 팬 분들께도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더불어 당사는 최근 팬 분들의 제보와 담당 부서의 모니터링을 통해, 엑스원의 활동 및 해체 과정 등과 관련해 온라인상에서 무분별하게 유포되고 있는 한승우를 비롯한 빅톤 멤버들에 대한 인신공격,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등 악성 게시물 사례를 다수 확인하였습니다. 당사는 이와 같은 악의적인 비방 행위 사례를 취합해 법무법인을 통한 법적 대응을 검토하고 있으며, 소속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최우선으로 두고 강경한 조치를 지속해 나갈 것입니다.

한 해를 시작하는 시점에는 많은 약속들을 하기 마련입니다. 약속이 약속으로만 그치지 않도록 저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임직원 모두가 소속 아티스트와 사랑해주시는 팬 분들을 위해 2020년 한 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따가운 질책은 저희에게 보내주시되, 아티스트들에게는 따뜻한 응원만을 보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취재는 깊게 이해는 쉽게"…'꼬꼬무', 유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잘나가던 '꼬리에 꼬리를…
기사이미지
부국제, 스포트라이트 없지만 영화…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 25회 부산국제영화제가 화려한 스포…
기사이미지
'코로나 블루' 달랠 여행 예능, 요…
기사이미지
너도나도 '테스형', '가황' 나훈아의 이름값…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황' 나훈아가 식을 줄…
기사이미지
'손흥민 결승골' 토트넘, 번리에 1…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
기사이미지
"인권 문제" 유승준, 외교부·병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