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왓포드와 득점 없이 무승부(종합)

입력2020년 01월 18일(토) 23:19 최종수정2020년 01월 18일(토) 23:19
델레 알리와 에티엔 카푸에, 손흥민(왼쪽부터)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왓포드 원정에서 득점 없이 비겼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각) 영국 왓포드 비커리지 로드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3라운드 왓포드와의 원정경기에서 0-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8승7무8패(승점 31)를 기록하며 8위에서 7위로 올라섰다. 그러나 원했던 승점 3점을 모두 가져오지 못하며 아쉬움 속에 비커리지 로드를 떠나게 됐다.

왓포드는 5승8무10패(승점 23)를 기록하며 16위에 자리했다.

손흥민은 이날 왼쪽 윙포워드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지 못했다. 2020년 첫 골 신고도 다음 경기로 미뤘다.

토트넘은 루카스 모우라를 최전방에 배치하고 손흥민과 델레 알리, 에릭 라멜라를 2선에 포진시켰다. 지오바니 로 셀소와 해리 윙크스가 중원에 자리했고, 자펫 탕강가, 얀 베르통헌, 토비 알더베이럴트, 세르쥬 오리에가 포백을 이뤘다. 골문은 파울로 자가니가가 지켰다.

왓포드는 전반 2분 헤라르드 데올로페우의 중거리슛으로 포문을 열었다. 그러자 토트넘도 전반 3분 손흥민, 11분 탕강가의 오른발 슈팅으로 응수에 나섰다. 전체적으로 토트넘이 경기를 주도하는 가운데, 왓포드가 역습을 시도하는 양상의 경기가 펼쳐졌다.

토트넘은 전반 29분 손흥민의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으로 왓포드의 골문을 위협했지만 공은 골키퍼 정면을 향했다. 37분에는 알리의 패스를 받은 모우라가 1대1 찬스를 잡았지만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39분 손흥민의 논스톱 슈팅도 골대를 훌쩍 넘어갔다. 전반전은 0-0으로 종료됐다.

후반 들어 경기는 더욱 치열해졌다. 왓포드는 후반 2분 압둘라예 두쿠레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결정적인 찬스를 잡았지만 슈팅은 골대 바깥을 향했다.

토트넘의 공격을 이끈 선수는 손흥민이었다. 후반 7분 손흥민의 크로스를 알리가 머리에 맞췄지만 골대를 벗어났다. 16분에는 손흥민이 왓포드 수비진의 오프사이드 라인을 뚫고 오른발 슈팅까지 이어갔지만 역시 골대 바깥을 향했다.

토트넘은 후반 23분 결정적인 위기를 맞았다. 데올로페우의 슈팅이 베르통헌의 팔에 맞으면서 페널티킥을 허용했다. 하지만 왓포드 키커 트로이 디니의 페널티킥이 가자니가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면서 토트넘은 한숨을 돌릴 수 있었다.

골이 필요한 토트넘은 후반 27분 알리 대신 크리스티안 에릭센을 투입했다. 33분에는 새로 합류한 제드송 페르난데스가 로 셀소 대신 그라운드를 밟으며 데뷔전에 나섰다.

그러나 교체 카드 사용에도 불구하고 좀처럼 왓포드의 골문은 열리지 않았다. 손흥민이 고군분투하며 기회를 만들었지만 마무리 과정이 아쉬웠다. 결국 경기는 무승부로 막을 내렸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1위, 2위 임영웅·3위 영탁 '5월…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브랜드평판 2020년 …
기사이미지
전효성 공개 커버 댄스, 비 '깡' 안…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공개한 커버 댄…
기사이미지
BJ 한미모 측 "성매매 알선 혐의 여…
기사이미지
'놀면 뭐하니?' 비 이효리 유재석 혼성 그룹…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비와 이효리, 유재석…
기사이미지
이소영, 생애 첫 와이어 투 와이어…
[이천=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이소영이 622일 만에 다시 정상에…
기사이미지
'0%→1%대 시청률' KBS 주중극, 솟…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KBS 주중 드라마에 드리운 안개가 걷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