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FC, 서보민 3년 연속 주장 선임…부주장 연제운

입력2020년 01월 20일(월) 17:50 최종수정2020년 01월 20일(월) 17:55
부주장 연제운-주장 서보민 / 사진=성남FC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서보민(성남FC)이 2020시즌에도 까치군단의 주장을 맡는다.

성남은 20일 "서보민이 2020시즌에도 주장 완장을 찬다"고 밝혔다.

지난 2018시즌부터 팀의 주장을 맡아 좋은 활약을 이어가며 축구 인생의 황금기를 보내고 있는 서보민은 성실한 훈련 태도와 철저한 자기관리로 팀원들의 신뢰가 두터운 선수다. 경기 외적으로도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이며 모법을 보였고, 그라운드에서는 팀의 왼쪽을 책임지며 K리그1 승격 등 상승세에 크게 기여했다.

구단은 그동안 서보민이 팀에 공헌한 점을 높이 평가해 2022시즌까지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 올 시즌 새롭게 합류한 김남일 감독 역시 그동안 서보민이 주장으로서 팀을 잘 이끌어왔으며 현재 태국 치앙마이에서 진행 중인 전지훈련에서 보여주고 있는 리더십을 높게 평가해 올 시즌 역시 주장으로 낙점했다.

3년 연속 팀의 주장을 맡게 된 서보민은 "김남일 감독님 역시 주장으로 선택해주셔서 믿음에 보답해야겠다는 책임감이 크다. 현재 팀원들과 같이 훈련해 보니 2020시즌 축구가 매우 기대될 만큼 팀이 잘 만들어지고 있다. 올 시즌 팀이 만들어갈 축구를 기대해 달라"고 소감을 전했다.

2016년도 성남에 데뷔해 꾸준하게 중앙 수비수로 활약 중인 연제운은 부주장으로 선임돼 서보민을 돕는다. 2018시즌부터 3년 연속 부주장 역할을 수행하게 된 연제운은 지난 시즌 팀 내 유일하게 전 경기 출전하며 철저한 자기관리와 함께 팀의 중심으로 활약했다.

주장과 부주장 선임을 완료한 성남은 태국 치앙마이에서 조직력을 극대화한 뒤 오는 29일 귀국한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사재기의 꼭두각시"…큐브 홍승성 회장 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음원 사재기 의혹이 가요…
기사이미지
코믹→멜로 다 되는 현빈·손예진의…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박지은 작가가 판을 깔고, 현빈과 손예…
기사이미지
'5G 연속·EPL 50호골 달성' 손흥민…
기사이미지
'금의환향' 봉준호, 그는 여전히 목마르다 …
기사이미지
도깨비도 이긴 '사랑의 불시착', 명…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랑의 불시착'이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사이미지
임현주 아나운서 "원피스와 노브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임현주 아나운서가 노브라로 생방송을…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