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파엠' 유오성 "배우는 계속 배워야 되기 때문에 '배우'"

입력2020년 01월 22일(수) 08:45 최종수정2020년 01월 22일(수) 08:46
유오성 /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철파엠' 유오성이 배우라는 직업은 계속 배워야 한다고 전했다.

22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는 배우 유오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영철은 "유오성이 과거 한 인터뷰에서 '배우는 계속 배우라고 배우라고 칭한다'고 했다더라. 정말 멋있는 말이다"라고 말했다.

유오성은 "멋진 게 아니다. 배우는 창작자들이 써 놓은 걸 표현하는 파트다. 사실 원작자 만큼 표현할 수 없으니 나름대로 계속 배워나가야 한다"며 "또 사람들을 감정적으로 교감시키려면 계속 진지하게 일에 대해 고민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진지한 말투로 얘기한 건 아니었다. 이런 얘기 너무 진지하게 말하면 좀 그렇지 않냐. 그래서 가볍게 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수 팀, 연말 결혼 소식 "예비신부는 미모…
기사이미지
英 스카이스포츠, '4골' 손흥민에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영국 현지 매체가 4골을 폭발시킨 손흥…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