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오성 "'정글의 법칙'서 노안으로 고생, 돋보기 챙겨야 돼"(철파엠)

입력2020년 01월 22일(수) 09:02 최종수정2020년 01월 22일(수) 09:03
유오성 /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철파엠' 유오성이 노안으로 인한 고충을 털어놨다.

22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는 배우 유오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오성은 "'정글의 법칙'에 출연하게 됐다. 8년 장수 프로그램에 출연해 영광이었다. 다음에도 꼭 출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영철은 "다시 정글에 간다면 어떤 물건을 챙겨가고 싶댜"고 물었고, 유오성은 "돋보기와 약"이라고 답했다.

이어 "공항에서 입국 수속을 해야 되는데 안 보이더라. 이제 노안이 온 거다. 정글에서 보이는 게 없었다. 사냥을 나갔는데 잘 안 보이니까 미안했다. 밤인데 플래시를 켜도 잘 안보였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시력이 주는 거다. 따로 안경을 낄 생각은 없다"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수 팀, 연말 결혼 소식 "예비신부는 미모…
기사이미지
英 스카이스포츠, '4골' 손흥민에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영국 현지 매체가 4골을 폭발시킨 손흥…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