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전세계 스타디움 규모 'BTS 맵 오브 소울 투어' 1차 도시 발표

입력2020년 01월 22일(수) 09:32 최종수정2020년 01월 22일(수) 09:34
방탄소년단 /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4월 서울을 시작으로 전 세계 ‘BTS 맵 오브 더 소울 투어’를 연다.

방탄소년단은 22일 오전 9시 빅히트 공식 SNS 채널을 통해 ‘BTS 맵 오브 더 소울 투어(BTS MAP OF THE SOUL TOUR)’ 개최 공지 포스터와 서울 공연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고 한국, 미국, 캐나다, 일본, 영국, 독일, 스페인 등 17개 도시 37회의 1차 투어 일정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4월 11일~12일, 18일~19일 서울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BTS 맵 오브 더 소울 투어’의 막을 올린다.

이후 4월 25일부터 미국 산타클라라에서 투어를 이어가며 로스앤젤레스, 댈러스, 올랜도, 애틀랜타, 뉴저지, 워싱턴 D.C, 시카고, 캐나다 토론토, 영국 런던, 독일 베를린, 스페인 바르셀로나, 일본 후쿠오카, 오사카, 사이타마, 도쿄 등 북미, 유럽 및 일본 주요 도시에서 본격적인 투어를 펼친다.

이외에도 6월 13일~14일 공연은 일자만 확정하고 정확한 도시와 공연장은 공개하지 않아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해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올해 새로운 투어인 ‘맵 오브 더 소울 투어’를 시작한다”라며 “현재 일자와 장소가 확정된 공연에 한해 일정을 발표했으며, 추후 확정되는 일정은 따로 공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2018년 8월부터 2019년 10월까지 ‘러브 유어셀프’ 투어와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SPEAK YOURSELF)’ 투어로 전 세계 23개 도시, 62회, 약 206만여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2월 21일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소울 : 7’을 발표한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