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진출' 김학범호, 다음 목표는 우승…사우디와 결승 격돌

입력2020년 01월 23일(목) 00:23 최종수정2020년 01월 23일(목) 00:23
이동경 /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학범호가 한국 축구 사상 첫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우승에 도전한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대표팀은 22일(한국시각) 태국 방콕의 탐마사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AFC U-23 챔피언십 준결승전에서 호주를 2-0으로 격파했다.

조별리그부터 5전 전승 행진을 이어간 한국은 결승전에 진출하며 최소 2위를 확보, 3위까지 주어지는 2020 도쿄 올림픽 본선 티켓 획득에 성공했다.

한국 남자축구는 지난 1988 서울 올림픽부터 2016 리우 올림픽까지 8회 연속 올림픽 본선 무대를 밟았었다. 도쿄행을 예약한 김학범호는 선배들의 기록을 이어받아 연속 진출 기록을 9회로 늘렸다.

올림픽 출전도 의미 있는 결과이지만, 결승 진출도 빼놓을 수 없는 성과다. 한국은 AFC U-23 챔피언십에서 그동안 단 한 번도 우승을 차지하지 못했다. 아시아 최강을 자부하는 한국 축구로서는 아쉬운 결과다. 2014년 초대 대회와 2018년 대회에서는 4위에 그쳤고, 2016년 대회에서는 결승전까지 진출했지만, 숙적 일본에 아쉬운 역전패를 당해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만약 김학범호가 오는 26일 펼쳐지는 결승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를 격파할 경우, 한국 축구에 사상 첫 AFC U-23 챔피언십 우승을 선물하게 된다. 올림픽 진출이라는 1차 목표를 달성했지만, 아직 긴장을 놓을 수 없는 이유다.

올림픽 티켓 확보라는 부담을 던 김학범호가 다가오는 결승전에서도 승리하며 우승 트로피와 함께 한국행 비행기에 오를 수 있을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외출 자제하라" 자가격리 권고 어긴 윤학의…
기사이미지
김상혁, 이혼→각종 추측성 루머로…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클릭비 출신 김상혁과 쇼핑몰 CEO 송다…
기사이미지
마미손·김서형→'이태원 클라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4.15 총선을 앞두고 유쾌한 패러디로 …
기사이미지
"개인의 자유"vs"부정적 영향" 한소희, 과거…
기사이미지
144경기 강행하겠다는 KBO, 커지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KBO가 5월초를 개막 D-데이로 결정했다…
기사이미지
"음악이 힘 되길" 신승훈→태진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요계가 음악으로 코로나바이러스감염…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