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포토] 故 남보원 생각에 눈물만

입력2020년 01월 23일(목) 12:22 최종수정2020년 01월 23일(목) 12:22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향년 84세 폐렴으로 세상을 떠난 개그맨 故 남보원(본명 김덕용)의 발인식이 2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엄수됐다.

이날 동료들이 애도를 표하고 있다.

한국의 원로 코미디언으로 '대한민국 원맨쇼 1인자'로 불리는 故 남보원은 1936년에 태어나 1963년 영화인협회가 주최한 '스타탄생 코미디'에서 1위를 차지하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이후 극장 무대와 브라운관에서 활약하며 한국을 대표하는 코미디언으로 활약해왔다.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청춘만만세', '웃으면 복이와요', '유머 1번지', '명랑극장' 등이 있다. 2020.01.23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금의환향' 봉준호, 그는 여전히 목마르다 …
기사이미지
도깨비도 이긴 '사랑의 불시착', 명…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사랑의 불시착'이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사이미지
임현주 아나운서 "원피스와 노브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임현주 아나운서가 노브라로 생방송을…
맨위로